마세라티 MC20 첼로 사진 리뷰

작성자 정보

  • 목탁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7,652 조회
  • 2 댓글
  • 0 추천
  • 0 비추천
  • 목록

본문

신세대 마세라티의 상징인 슈퍼 스포츠 「MC20」의 오픈 톱 버전 시승. 주행 감각은 페라리나 포르쉐, 맥라렌 등과는 차별화된 독자적인 드라이빙 즐거움으로 가득했다.

 

「マセラティMC20チェロ」は、先行デビューしたMRスーパースポーツ「MC20」のオープントップバージョン。電動開閉式のルーフは12秒でキャビン後方に収納される。

'마세라티 MC20 첼로'는 앞서 데뷔한 MR 슈퍼스포츠 'MC20'의 오픈탑 버전이다. 전동식 개폐식 루프는 12초 만에 캐빈 뒤쪽으로 수납된다.

 

優れた断熱性を誇るルーフは、高分子分散液晶(PDLC)技術を生かしたガラス製。電子的に透明または曇りガラスの状態(写真)をつくり出せる。

뛰어난 단열성을 자랑하는 지붕은 고분자 분산 액정(PDLC) 기술을 활용한 유리로 만들어졌다. 전자적으로 투명 또는 반투명 유리 상태(사진)를 만들 수 있다.

 

ガラストップを透明にした状態。ルーフを閉じていても乗員が空を感じられるようにする仕組みだ。

유리 상단을 투명하게 만든 상태. 지붕을 닫아도 탑승자가 하늘을 느낄 수 있는 구조다.

 

スイッチ類を最小限に抑えたシンプルな造形のインテリア。12個のスピーカーで構成されるSonus Faber(ソナス・ファベール)のプレミアムサウンドシステムが備わる。

스위치를 최소화한 심플한 디자인의 인테리어와 12개의 스피커로 구성된 소너스 파베르(Sonus Faber)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을 갖췄다.

 

ルーフは、開閉動作も透過度の切り替えもセンターモニター上のメニュー操作でおこなう。

지붕의 개폐 동작과 투과율 전환은 센터 모니터의 메뉴 조작으로 이루어진다.

 

試乗車は、「プリマセリエ ローンチ エディション」と呼ばれる発売記念モデル。専用の装飾としてエンジンフードに添えられる巨大なトライデントは、ルーフ開閉時に御旗のごとく立ち上がる。

시승차는 출시 기념 모델이다. 전용 장식으로 엔진 후드에 부착된 거대한 삼지창은 지붕을 열거나 닫을 때 깃발처럼 올라간다.

 

ドアは斜め上方に開くタイプ。写真のように左右方向にも大きく広がるため、駐車・降車の際は側方の障害物などへの注意が必要だ。

문은 비스듬히 위로 열리는 타입이다. 사진과 같이 좌우 방향으로도 크게 열리기 때문에 주차 및 하차 시에는 측면의 장애물 등에 주의해야 한다.

 

試乗車のシートカラーは「アイス」と呼ばれるさわやかな白。プレミアムレザーとアルカンターラで仕立てられている。

시승차의 시트 색상은 '아이스'라는 산뜻한 흰색이다. 프리미엄 가죽과 알칸타라로 제작됐다.

 

バスタブ型のカーボンモノコックを採用するスポーツカーとしては、サイドシルは低め。それでも、跳ね上げ式ドアを開き切ることができない状況では乗り降りに苦労することになる。

욕조형 카본 모노코크를 채택한 스포츠카로서는 사이드 실이 낮은 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도어를 완전히 열지 못하는 상황에서는 승하차 시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ボディー剛性についてはクーペとの明確な差は感じない。車両重量は、クーペに対して65kg増しとなっている。

차체 강성에 대해서는 쿠페와 뚜렷한 차이가 느껴지지 않는다. 차량 무게는 쿠페에 비해 65kg이 더 나간다.

 

最高出力630PSのV6ターボエンジンは、3000rpmで最大トルク730N・mを発生する。0-100km/h加速は2.9秒という俊足ぶりだ。

최고출력 630PS의 V6 터보 엔진은 3000rpm에서 최대토크 730N・m를 발생시키며, 0-100km/h 가속은 2.9초의 빠른 성능을 자랑한다.

 

センターコンソールには(写真左上から右下に向かって)走行モードのセレクター、変速方式の切り替えスイッチ(自動/手動)、リバースボタン、ウィンドウの開閉スイッチが並ぶ。

센터 콘솔에는 (사진 왼쪽 위부터 오른쪽 아래까지) 주행 모드 선택기, 변속 방식 전환 스위치(자동/수동), 후진 버튼, 창문 개폐 스위치 등이 배치되어 있다.

 

ダイヤル式の走行モードセレクターは上面がタッチパネルになっている。表面をフリックする(指先でなでる)と画面がサスペンションの設定画面(写真)へと切り替わる。

다이얼식 주행 모드 셀렉터는 상단이 터치 패널로 되어 있다. 표면을 톡톡 두드리면 화면이 서스펜션 설정 화면(사진)으로 전환된다.

 

試乗車はダイヤモンドカットの20インチホイールとブリヂストンの「ポテンザ スポーツ」を装着していた。フロントのリフトアップシステムも用意される。

시승차는 다이아몬드 컷 20인치 휠과 브리지스톤의 '포텐자 스포츠'를 장착했다. 프론트 리프트업 시스템도 준비되어 있다.

 

車検証や取扱説明書が入る程度ながら、フロントボンネット下には写真のような収納スペースが確保されている。

차량 검사증과 사용설명서가 들어갈 정도이며, 전면 보닛 아래에는 사진과 같은 수납공간이 확보되어 있다.

 

「MC20チェロ」はとても乗りやすいスーパースポーツといえる。ルーフを開放し快音に包まれたなら、クーペ「MC20」とは異なる魅力に納得すること請け合いだ。

'MC20 체로'는 매우 타기 편한 슈퍼스포츠다. 지붕을 열고 쾌감에 휩싸인다면 쿠페 'MC20'과는 또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始動スイッチは、ステアリングホイールのセンター左下にレイアウトされている。同右下にはローンチコントロールボタンが備わる。

시동 스위치는 스티어링 휠의 중앙 좌측 하단에 배치되어 있다. 같은 우측 하단에는 시동 제어 버튼이 있다.

 

助手席前方には、イタリアのトリコロールとともに「MC20」のロゴが添えられる。車名の“MC”は「マセラティ コルセ」を、“20”はMC20のデビューイヤー「2020年」を示している。

조수석 앞쪽에는 이탈리아 삼색과 함께 'MC20' 로고가 부착된다. 차명의 'MC'는 '마세라티 코르세'를, '20'은 MC20의 데뷔 연도인 '2020년'을 의미한다.

 

リアの荷室容量は150リッター。たっぷりとはいえないが、「2人で1泊旅行する程度の荷物」は積める広さだ。

뒷좌석 트렁크 용량은 150리터. 넉넉하다고는 할 수 없지만 '2인 1박 여행 정도의 짐'은 실을 수 있는 크기다.

 

特別色「アクアマリーナ」をまといカーボンパーツをフル装備、電動の快適装備も満載した「プリマセリエ ローンチ エディション」の価格は4438万円。素のモデル(3385万円)に対して1053万円高となっている。

특별 색상 '아쿠아 마리나'를 입히고 카본 파츠를 풀 장착하고, 전동식 편의 장비까지 갖춘 론치 에디션의 가격은 4,438만엔이다. 기본 모델(3,385만 엔)에 비해 1053만 엔 높은 가격이다.

 

マセラティMC20チェロ プリマセリエ ローンチ エディション

마세라티 MC20 첼로 프리마세리에 런칭 에디션

 

メーターパネルは液晶表示。グラフィックは走行モードに連動して切り替わる。

계기판은 액정 디스플레이. 그래픽은 주행 모드와 연동하여 전환된다.

 

エンジン回転計を中心に据えた「スポーツ」モードのメーター画面。ブレーキペダルとアクセルペダルの開度も視覚化される。

엔진 회전계를 중심으로 한 '스포츠' 모드의 계기판 화면. 브레이크 페달과 가속 페달의 개도도 시각화된다.

 

「コルサ」モードではエンジン回転計が横一文字のグラフ状になる。ラップタイムも計測できる。

'코르사' 모드에서는 엔진 회전계가 가로로 한 글자로 된 그래프 모양이 된다. 랩타임도 측정할 수 있다.

 

시승기 출처 : https://www.webcg.net/articles/-/48721
번역기 사용

 

 

 



목탁 레벨 24
97%

관련자료

댓글 2

ㅌㅎㅎ님의 댓글

  • ㅌㅎㅎ
  • 작성일
성능을 떠나서 가오 잡기는 딱인 차

숯검둥이님의 댓글의 댓글

  • 숯검둥이
  • 작성일
가오 ㅋㅋㅋ
4 럭키포인트 당첨!

 

 


전체 249 / 1 페이지
  • 메르세데스 벤츠 CLE 해외 시승 댓글 2
    등록자 탑보드
    등록일 09.15 조회 12713 추천 1 비추천 0

    CLE는 E클래스에 버금가는 쿠페인가?메르세데스 벤츠는 자동차 이름 짓기를 잘하는 편이 아니다. 현행 모델인 'GLE'는 과거 'ML클래스', …

  • 마세라티 MC20 첼로 사진 리뷰 댓글 2
    등록자 목탁
    등록일 09.11 조회 7653 추천 0 비추천 0

    신세대 마세라티의 상징인 슈퍼 스포츠 「MC20」의 오픈 톱 버전 시승. 주행 감각은 페라리나 포르쉐, 맥라렌 등과는 차별화된 독자적인 드라이빙…

  • 현대 아이오닉5 N 프로토타입 시승기 댓글 1
    등록자 hongbo1130
    등록일 06.23 조회 6443 추천 0 비추천 0

    공식 출시에 앞서 새로운 현대 아이오닉 5 N 퍼포먼스 EV를 미리 맛보았습니다.Verdict아직 개발이 완료되지는 않았지만, 아이오닉 5 N은…

  • 포르쉐 911 다카르(4WD/8AT) 해외 시승기 댓글 2
    등록자 탑보드
    등록일 02.20 조회 8894 추천 0 비추천 0

    모로코의 모래언덕에서 서핑을 즐기다! 1984년, 포르쉐는 AWD 911로 파리-다카르 랠리를 제패했다. 이제 '911 다카르'가 돌아왔다. 1…

  • 탑기어 현대 포니2 리뷰 댓글 5
    등록자 hongbo1130
    등록일 02.11 조회 12176 추천 0 비추천 0

    현대자동차의 모든 것의 시작이 된 자동차.의외로 영국에 뿌리를 둔 차장점훌륭한 창작 스토리, 넓은 내부, 운전하기 쉬운 역사적 의미단점기본 인테…

  • 토요타 5세대 프리우스 트랙 시승기 댓글 4
    등록자 탑보드
    등록일 12.22 조회 12148 추천 0 비추천 0

    지난 11월 토요타가 일본 스피드웨이에서 신형 프리우스 시승회를 가졌다. 정식 공개 이전에 치른 것이기에 시승차는 프로토타입이었다. 양산형보다 …

  • 자동차 기자들이 뽑은 쌍용 코란도 e-Motion의 장단점 댓글 9
    등록자 SVO7
    등록일 12.25 조회 14546 추천 1 비추천 0

    최근 유럽 시장에 쌍용의 첫번째 전기차인 코란도 e-Motion이 출시되었습니다.출시와 함께 시승기도 몇 개 올라왔는데 발 번역을 하여 잘못된 …

  • 아우디 Rs6 vs 볼보 V90 댓글 3
    등록자 희득희득
    등록일 12.25 조회 12342 추천 0 비추천 0

    '왜건의무덤'이라고불리는대한민국에서변화가일어나고있다.고성능파워트레인을얹거나,고급스러운디자인이적용되면서'짐차'이미지를벗고멋스러운차종이라는인식이생기…

최근글


새댓글


배너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