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K3·모하비' 7월 단종…쏘렌토·타스만 생산 최대로

작성자 정보

  • hrzn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fac1d401aa3396deeddcc9c8e07cac65bb5e927bnar9.jpg

 

 

기아가 준중형 세단 'K3'와 준대형 스포츠유틸리차량(SUV) '모하비' 생산을 7월 종료한다.

판매가 부진한 차종을 단종하는 대신 수요가 높은 하이브리드 SUV와 픽업트럭 물량을 늘려 생산 효율을 최적화하는 행보다.

기아는 7월 중 오토랜드 화성 1공장에서 생산하던 K3와 모하비를 단산할 계획이다. 화성1공장에서 쏘렌토는 계속 생산한다.

 

화성 1공장은 내년 2월부터 기아 브랜드 첫 픽업트럭 타스만을 생산할 계획이다. 이때까지 2종의 빈자리는 시장 수요가 높은 쏘렌토를 최대 생산하는 방식으로 대체한다. 특히 쏘렌토 판매량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하이브리드 모델을 집중 생산, 재고를 확보할 방침이다. 지난달 쏘렌토 국내 판매량은 7865대로, 기아 전체 SUV 가운데 가장 높다.

 



관련자료

댓글 1

오소리뱅님의 댓글

  • 오소리뱅
  • 작성일
수익 극대화를 위한 조치이긴 하겠지만 차종이 자꾸만 줄어들어 아쉽네요 ㅠㅠ
10 럭키포인트 당첨!

 

 


전체 2,340 / 1 페이지
RSS

최근글


새댓글


배너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