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 모빌리티, 더 뉴 티볼리(The New TIVOLI) 출시... 1,883만 원부터

작성자 정보

  • 뉴스랩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8,127 조회
  • 23 댓글
  • 0 추천
  • 목록

본문

0b5f0bcca8e11df11ea37e1781936543b023f723l2gn.jpg

 

KG 모빌리티가 소형 SUV No.1 브랜드 티볼리를 모던함에 강인한 스타일을 더하고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한 ‘더 뉴 티볼리(에어 포함)’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2015년 출시해 국내 SUV 영역을 확장하고 소형 SUV 시장을 성장 발전시키며 아이코닉(Iconic) 브랜드로 자리매김해 20·30세대는 물론 MZ세대까지 아우르며 내 생에 첫 SUV(My 1st SUV)로 주목받아 온 티볼리가 또 한 번의 부분 변경을 통해 ‘더 뉴 티볼리(The New TIVOLI)’로 새롭게 탄생했다.

심플함 속에 강인함이 더욱 돋보일 수 있도록 디자인한 더 뉴 티볼리는 모던하고 볼륨감 있는 범퍼 디자인을 바탕으로 스포티한 형상의 인테이크 그릴을 통해 강인한 이미지를 표현했으며, 비대칭 스노클(인테이크홀)의 기능적인 요소를 개성 있게 연출해 실용성과 독특한 매력을 제공한다.

또한, 인테리어 디자인은 플로팅 타입 AVN과 터치식 공조 컨트롤러를 새롭게 적용해 보다 모던한 감성을 제공하며 사용자가 직관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심플한 디자인으로 실용성 있게 완성했다.

천연가죽시트 인테리어는 새롭게 선보인 오렌지 인테리어 패키지와 그레이 투톤, 블랙인테리어 등 3가지를 준비해 개성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새로운 디자인의 18인치 다이아몬드 커팅 휠 및 18인치 블랙 다이아몬드 커팅 휠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으며, 트림에 따라 16인치 알로이 휠과 17인치 다이아몬드 커팅 휠이 기본 적용된다. 토레스에 적용해 많은 선택을 받고 있는 아이언 메탈 컬러를 추가해 1톤(Tone) 컬러 5가지, 2톤(Tone) 컬러 5가지 등 총 10가지의 바디 컬러를 운영해 다양한 선택이 가능하다.

새로워진 더 뉴 티볼리는 고객의 니즈에 맞춰 선택할 수 있도록 파워트레인별로 라인업을 확장했다. 강력한 파워트레인이 선사하는 주행의 즐거움을 중시하면 1.5 가솔린 터보 모델을, 일상적인 주행과 1800만원대의 가성비를 추구한다면 1.6 가솔린 모델을 선택하면 된다.

또한, 준중형 SUV 수준의 넓은 공간을 자랑하는 더 뉴 티볼리 에어는 2열폴딩시 1440ℓ의 넓은 러기지 공간과 최대 1879mm의 길이로 소형 SUV임에도 불구하고 캠핑은 물론, 차박 등 아웃도어활동을 중시하는 유저들에게 안성맞춤이다.

더 뉴 티볼리의 1.5 가솔린 터보 엔진은 최고 출력 163ps/5000~5500rpm, 최대 토크 26.5kg·m/1500~4000rp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고, 1.6 가솔린 엔진은 최고 출력 126ps/6000rpm, 최대 토크 15.8kg·m/4600rpm를 발휘하며 복합연비는 각각 12.0km/ℓ, 11.6km/ℓ이다. 두 엔진 모두 아이신(AISIN AW)사의 6단 자동변속기와 조합된다.

국내 최고 수준의 커넥티드카 서비스 인포콘(INFOCONN)은 또 다른 만족감을 선사하며 올인원 서비스의 무료 사용기간을 2년에서 5년으로 확대 운영한다. 아울러 인포콘(INFOCONN)이 고객들의 앱(App) 사용 편의성(User eXperiene)을 증진하기 위해 앱의 UI를 변경했으며, 기존 제공하고 있는 △원격제어 △안전 및 보안 △차량 관리 △정보 △엔터테인먼트 등의 서비스와 더불어 새롭게 시작한 ‘마이카 알람’ 서비스를 지원한다.

더 뉴 티볼리(에어 포함)는 안전 운행에 도움을 주는 능동형 안전 기술(Active Safety) 딥컨트롤(Deep Control)이 적용됐다.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AEB)을 시작으로 △전방 추돌 경고(FCW) △차선 이탈 경고(LDW) △차선 유지 보조(LKA) △부주의 운전 경고(DAW) △안전거리 경고(SDW) △앞차 출발 경고(FVSW) △중앙 차선 유지 보조(CLKA) 등 총 14개의 안전 운전 보조 시스템(ADAS)을 적용했다.

특히 ‘안전’에 집중해 운전석 무릎 에어백을 포함한 동급 최다 7개 에어백이 적용됐으며, 차체의 79% 고장력 강판을 사용해 안전성 확보는 물론 어떠한 도로 환경에서도 최고의 주행 성능을 발휘하는 4WD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어떠한 지형의 도로에서도 안정적으로 주행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티볼리는 2015년 출시해 2023년 5월까지 29만 대에 육박하는 누적 판매를 기록하며 명실상부 소형 SUV 시장을 개척하고 성장시켜 왔다. KG 모빌리티는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더 뉴 티볼리가 고객의 니즈는 물론, 갓(God)성비를 더한 만큼 정체기에 접어든 소형 SUV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새롭게 선보인 더 뉴 티볼리 및 더 뉴 티볼리 에어의 판매 가격(개별소비세 인하 기준)은 엔진 및 트림 별로 1.6 가솔린 모델은 △V1(A/T) 1883만원 △V3 2244만원으로 그동안 가격 부담으로 SUV 구매를 망설여 왔던 소비자들에게 탁월한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되며, 1.5 가솔린 터보는 △V5 2209만원 △V7 2598만원이다. 더 뉴 티볼리 에어는 △A5 2294만원 △A7 2698만원이다.

더 뉴 티볼리(에어 포함)는 국내 최장의 5년 10만km 보증기간을 지원한다.

 

7ce7c7f9514c64e53f290cdd145961f5a201868bteh5.jpgf3ccb6065e688e53eb12659823c1099ffc1d4cf4c9it.pnga8365a9608e95fc42405be878a3e4486bdc870c6n019.jpg3b35508eb8ef4bbc4162b9939eeb12ab310d09785bvc.jpg43e1c4e6d43ab6e16e78912aded5d8a1411e3a77v5k9.jpg0cf89d998d711af3bf91288b918045cc476954f3s40o.jpg

 

 



관련자료

댓글 23

나의아조씨님의 댓글

  • 나의아조씨
  • 작성일
더늦게나온애들도 풀첸했는데...
7 럭키포인트 당첨!

ㅎㅎ님의 댓글의 댓글

  • ㅎㅎ
  • 작성일
요즘 그런 애들 많죠
전기차로 넘어가는 과도기라
페이스리프트하며 생명 연장하는 모델 티볼리 말고도 수두룩합니다 ㅎ

나의아조씨님의 댓글의 댓글

  • 나의아조씨
  • 작성일
과도기라기엔 2015년에 나온 차인데요... 잔잔바리로 페리하는것보다 전기차로 빠른 전환해서 풀첸하는게 시급하다고보여지네요.

ㅁㅁ님의 댓글의 댓글

  • ㅁㅁ
  • 작성일
레이는 2011년에 나왔는데 아직도 풀체인지 없네요

나의아조씨님의 댓글의 댓글

  • 나의아조씨
  • 작성일
동희오토 외주생산 경차랑 비교가 되나요? 볼륨 모델도 아니고 시작가 조차도 급이 다른데.
 같은 급인데 2년 늦게나온 코나랑 비교를 해야죠

ㅇㅇ님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사골 심각하다. 프레임바디 suv도 아니고 도심형 소형 suv를 계속 우려먹네

ㅁㅁ님의 댓글의 댓글

  • ㅁㅁ
  • 작성일
글 좀 읽읍시다
위에 ㅎㅎ님이 잘 설명해줬잖아요 ㅠㅠ

123님의 댓글의 댓글

  • 123
  • 작성일
이미 풀체인지하고도 남았을 시기입니다. 근 4년동안 완전신차가 토레스밖에 없는건 기업 상황을 고려해도 심각한겁니다. 전기차로 넘어가는 수준도 상당히 더디고요.

ㅎㅌ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ㅎㅌㅇ
  • 작성일
기아 레이는 2011년에 나왔는데 아직도 풀체인지 없네요

ㄷㄱ님의 댓글의 댓글

  • ㄷㄱ
  • 작성일
레이는 경쟁없는 혼자만의 리그라 ..
티볼리는 박터지는 그룹인데 팔기 싫다는거지..

ㅇㅇ님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전기차로 넘어가는 과도기라 그렇다지만… 결국 그건 쌍용 입장이구요.
소비자 입장에서 볼 때 처음부터 그리 대단한 상품성을 갖고 있지도 않던 차가 8년째 우려지고 있으면 정말 매력 없는 선택지로 보이긴 하죠.

ㄴㄴ님의 댓글의 댓글

  • ㄴㄴ
  • 작성일
상품성이 없는 차가 첨부터 그렇게 잘팔렸나요? 지금도 사골이긴 해도 꾸준히 수요는 있네요.

ㅇㅇ님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캐스퍼보다 싸네ㅋ

ㅁㅎㅎ님의 댓글의 댓글

  • ㅁㅎㅎ
  • 작성일
봉고나 포터와 비슷한겁니다 ㅎ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캐스퍼에도 들어가는 안전장치들이 없거든 ㅋㅋ

예마뜹니다근첩사냥꾼님의 댓글

  • 예마뜹니다근첩사냥꾼
  • 작성일
앞쪽만 바뀌었는데 인상이 확 달라지네용
10 럭키포인트 당첨!

ㅎㅎㅎㅎ님의 댓글

  • ㅎㅎㅎㅎ
  • 작성일
그래도 얘네는 사골이라서 투자비 적게 드니 가격 저렴하고 보증 길게 서비스라도 하지
현기는 레이나 모닝 포터, 봉고 모하비 이런 사골도 가격 쳐 올려 받고 소비자 우롱하지요

ㅋㄱ님의 댓글의 댓글

  • ㅋㄱ
  • 작성일
렉카유튜브 이제 그만보세요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근데 윗사람 말이 과장 되서 그렇지 사실임

ㅁㄴㅇㄹ님의 댓글의 댓글

  • ㅁㄴㅇㄹ
  • 작성일
우롱 ㅇㅈㄹㅋㅋㅋㅋㅋ티볼리는 경쟁 차량이 많으니까 그렇죠

ASD님의 댓글

  • ASD
  • 작성일
가성비로 탈만 할듯

쌥쌥이님의 댓글

  • 쌥쌥이
  • 작성일
동급 최저가...빼고는 메리트가 전혀 없네요.
3 럭키포인트 당첨!

 

 


전체 2,342 / 1 페이지
RSS

최근글


새댓글


배너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