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토레스 내비게이션 업그레이드 캠페인 실시

작성자 정보

  • 운영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쌍용자동차가 토레스 내비게이션 풀 사이즈 맵 업그레이드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쌍용차 관계자는 “이번 토레스 12.3인치 인포콘 AVN의 내비게이션 풀 사이즈 맵(Full Size Map) 업그레이드 캠페인은 토레스 출시 후 고객과 소통을 통해 약속한 것을 3개월여의 개발 기간을 거쳐 지킬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소중한 의견에 귀 기울여 차량 출시 이후에도 만족도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상품성 업그레이드를 시행해 나갈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토레스 내비게이션 풀 사이즈 맵 업그레이드 캠페인은 지난 7월 5일 출시 이후부터 10월 24일 출고한 고객을 대상으로 시행하며 ‘내비게이션 풀 사이즈 맵 모드’를 추가하여 시인성을 개선하였다. 고객의 기호에 따라 기존 분할 맵 화면 모드도 선택 가능하도록 구성하였다.


내비게이션 풀 사이즈 맵 업그레이드는 고객이 서비스센터를 방문해야 하는 불편함 해소를 위해 쌍용자동차 홈페이지(www.smotor.com)에서 내비게이션 업그레이드 프로그램 파일을 USB에 다운받아 설치하면 되며, 컴퓨터 사용에 어려움이 있는 고객은 전국 쌍용자동 서비스 네트워크에서 무료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토레스 구입 고객에게 문자서비스 및 SNS를 통해 안내할 예정이며, 내비게이션 풀 사이즈 맵 업그레이드 방법에 대해서는 쌍용자동차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고객센터(080-500-5582)로 문의하면 된다. 또한 유튜브에서도 영상으로 설치방법에 대해 자세하게 안내하고 있다.


이 밖에 스마트 미러링 서비스 등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상품성 개선을 위해 현재 다양하게 기술 개발을 진행 중에 있으며, 개발이 완료되면 빠른 시일 내 적용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한편, 토레스는 출시 이후 약 2개월 반 동안 11,107대을 판매하는 등 시장에서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으며, 특히 지난 9월에는 4,685대로 전체 차종(상용차 제외) 중 판매 2위(1위 쏘렌토 5,335대/그랜저 3위 4,643대)에 올라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쌍용차는 토레스 누적 계약이 8만대에 이르고 있어 출고 적체 물량을 해소하기 위해 생산량을 점진적으로 증대해 나가고 있으며, 기업회생절차(구. 법정관리) 종결을 앞두고 있는 만큼 향후 고객이 중심이 되는 신차 개발 등 KG그룹과 협력을 통한 시너지가 기대된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733 / 1 페이지
RSS

최근글


새댓글


주간 회원 활동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