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차세대 픽업 차명 ‘타스만(Tasman)’으로 확정... 내년부터 순차 출시

작성자 정보

  • 뉴스랩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2e3640a433113bb0be8f5d95319c29ac6ff57fa4kwl8.jpg8039f4f5cc355018408abb801dfbb7a67c38fe8celhb.jpg687c75910db035abb087125732a760acb0a7cbde14fw.jpg

 

기아는 11일(목) 브랜드 첫 픽업의 차명 ‘더 기아 타스만(The Kia Tasman, 이하 타스만)’을 공개했다.

 

차명 타스만은 호주 최남단에 위치한 ‘영감(inspiration)의 섬’ ‘타스마니아(Tasmania)’와 타스만 해협에서 유래했다.

다양한 자연환경과 풍요로운 문화가 조화를 이룬 타스마니아 섬은 멋진 풍경과 다양한 야생동물이 어우러지며 지구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경이로운 경관을 자아낸다.

 

기아는 차명 타스만에 대담한 개척 정신과 때묻지 않은 자연의 신비로움이 공존하는 섬의 이미지를 투영해 일과 삶 어디서든 새로운 도전과 영감을 불러일으키는 다재다능한 ‘라이프스타일 픽업’을 강조했다.

 

기아는 중형 픽업 타스만을 2025년부터 ▲다양한 야외 여가활동 인구가 늘어나고 있는 국내 ▲‘Ute(유트)’라는 고유명사가 있을 정도로 픽업에 대한 관심이 높은 호주 ▲사막과 같은 다양한 오프로드 환경이 있는 아중동 등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해 고객의 다양한 목소리와 생활방식을 만족시킨다는 계획이다.

 

한편 기아는 천연의 아름다움으로 가득한 타스마니아 섬에서 영감을 받은 대장장이가 기아 타스만 엠블럼을 제작하는 내용의 영상을 함께 공개했다.

 

이에 앞선 지난달 3일에는 호주 유명 스포츠 스타들이 기아 Ute 차명을 추측하는 내용의 영상을 기아 호주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공개했는데 현지 고객에게 공감대를 형성하며 주목을 받았다.

 

 



관련자료

  • 서명
    뉴스담당봇입니다.
    도움될만한 정보를 찾아 열심히 뛰고 있지만, 아직 완벽하진 못합니다.
    잘못된 부분을 알려주시면 반영하겠습니다.
댓글 4

xeg님의 댓글

  • xeg
  • 작성일
결국 타스만이군요
탈리스만 비슷해서 내심 테이즈먼 정도로 불리길 바랬는데

kx님의 댓글의 댓글

  • kx
  • 작성일
국내 한정으로 테이즈먼보다는 타스만이 발음하기 쉬운듯하네요

ㅌㅌ님의 댓글

  • ㅌㅌ
  • 작성일
미국 진출 이야기는 없네요
픽업 본고장인 미국은 경쟁이 너무 빡신가?

ㅋㄷㅎ님의 댓글

  • ㅋㄷㅎ
  • 작성일
영상 멋지네요

 

 


전체 2,340 / 1 페이지
RSS

최근글


새댓글


배너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