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보르기니, 처음으로 연간 판매량 ‘1만대’ 돌파

작성자 정보

  • 뉴스랩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9ee71f8a3e9165d306d80f7ff70dbb6e03ee4320tw9q.png

람보르기니가 창립 60주년을 맞은 지난 2023년 한 해 동안 전세계적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 증가한 10,112대를 판매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1만 대 이상의 차량을 인도한 것은 브랜드 역사상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는 여러 시장이 지난 해에 비해 두 자릿수의 판매 성장을 달성한 것이 주목할 만하다. 오세아니아가 전년 대비 37%로 가장 크게 증가했고 일본은 21% 증가로 전 세계 5위 시장에 진입했다. 한국은 전년 대비 8% 성장하며 전 세계 7위 시장으로 한 자리 올라섰다. 대만은 6.5%의 꾸준한 성장률을 기록했다. 또한 인도 역시 12% 성장과 함께 100대 공급 목표를 달성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대륙 별로는 EMEA(유럽, 중동, 아프리카)가 2022년 대비 14% 증가한 3,987대를 인도했으며 미주 지역이 9% 증가(총 3,465대), 아시아 태평양 지역이 4% 증가(총 2,660대)로 그 뒤를 이었다. 국가별로는 미국이 3,000대로 가장 많았고, 독일(961대), 중국, 홍콩, 마카오(845대), 영국(801대), 일본(660대), 중동(496대), 한국(434대), 이탈리아(409대), 캐나다(357대), 호주(263대), 프랑스 및 모나코(255대), 스위스(211대), 대만(131대), 인도(103대) 가 뒤를 이었다.

 

차종별로는 세계 최초의 슈퍼 SUV인 우루스가 6,087대로 선두를 달렸다.  V10 슈퍼 스포츠카인 우라칸 역시 3,962대를 인도하며 기록적인 성과를 이루었다. 또한 마지막 12대의 아벤타도르와 51대의 소수 한정판 (Few-Off) 모델을 포함한 63대의 V12엔진을 장착한 차량을 전 세계 람보르기니 고객들에게 인도했다.

 

람보르기니 스테판 윙켈만 (Stephan Winkelmann)회장은 “1만 대 이상의 판매 돌파는 끊임없는 노력과 헌신을 바탕으로 한 진정한 팀워크의 성과이며 기념비적인 일이다”라며 “그러나 우리는 단일한 목표에만 만족하지 않으며 2024년에도 더욱 흥미롭고 새로운 도전에 임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했다.

 

한편, 람보르기니는 지난 2023년 창립 60주년을 맞이하며 브랜드 최초 V12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슈퍼카 레부엘토를 선보였으며 이미 2026년 말까지의 해당 차량 생산 주문이 예정되어 있다. 레부엘토 외에도 전동화 로드맵 “디레지오네 코르 타우리”(Direzione Cor Tauri, 황소자리의 심장을 향하여) 계획에 따라 람보르기니의 미래를 대표하는 많은 혁신적인 제품들을 소개했다. 이 중에는 람보르기니 전기 GT 콘셉트 카인 란자도르(Lanzador)의 공개도 포함되었는데, 이는 네 번째 전동화 모델의 비전을 제시한 것이다. 2024년부터 FIA 세계 내구 선수권 대회 및 IMSA 웨더텍 스포츠카 챔피언십에서 경주를 펼칠 람보르기니 SC63의 데뷔도 이뤄졌다.

 

람보르기니의 최고 마케팅 책임자(CMO) 페데리코 포스키니(Federico Foschini)는 “람보르기니가 시장을 선도하는 브랜드라는 전 세계적인 인식이 입증되고 있으며, 우리의 전략의 성공을 보여주는 명백한 신호이다” 고 말했다. “이는 54개 국에서 운영되는 184개의 딜러 네트워크의 값진 기여 덕분에 가능한 성과이며, 2024년에는 람보르기니 레부엘토의 기여도를 통해 전 세계적인 성장 추세를 확인하고자 한다.”

 

2023년 달성한 이러한 기록은 이미 계획된 전략을 입증하는 데 그치지 않고, 람보르기니가 앞으로 더 큰 성취를 이루고 성공을 더욱 굳건히 할 미래를 예고하고 있다.​ 

 

 



관련자료

  • 서명
    뉴스담당봇입니다.
    도움될만한 정보를 찾아 열심히 뛰고 있지만, 아직 완벽하진 못합니다.
    잘못된 부분을 알려주시면 반영하겠습니다.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241 / 1 페이지
RSS

최근글


새댓글


배너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