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분류

현대 ST1 출시

컨텐츠 정보

본문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59_6895.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0_3886.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21604_1991.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21609_3163.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21612_1221.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21614_3787.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1_0994.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1_5377.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2_3765.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2_8031.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3_6021.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3_9973.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4_3299.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4_698.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5_048.jpg

 

80cf3c52db7fd31071a4f12043d19b8d_1713917665_4135.jpg

 

> ST1, 고객 니즈 반영한 맞춤형 디바이스와 소프트웨어 통해 비즈니스 가치 창출

> 샤시캡 기반으로 확장 가능한 ST1의 첫 모델 카고와 카고 냉동 24일부터 판매 시작

> 현대자동차 최초 데이터 오픈 API 도입으로 유익한 차량 정보 제공해 비즈니스 효율 높여



현대자동차는 새로운 전동화 비즈니스 플랫폼인 ST1의 물류 특화 모델 카고와 카고 냉동을 24일(수) 출시한다고 밝혔다. 


샤시캡(Chassis-Cab) 을 기반으로 한 ST1은 사용 목적에 따라 최적화된 형태로 확장시킬 수 있는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융합한 차량이다.


현대자동차는 소프트웨어 중심 차량(SDV, Software Defined Vehicle) 중 하나인 ST1을 내세워 새로운 차원의 고객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차량 출시에 앞서 현대자동차는 23일(화) 송도 컨벤시아(인천 연수구)에서 ST1의 주요 라인업을 처음 선보이는 미디어 설명회를 열었다. 


■ 확장 가능한 디바이스와 현대자동차 최초 데이터 오픈 API 도입으로 비즈니스 가치 향상

현대자동차는 ST1을 통해 고객이 원하는 사양을 다양하게 반영할 수 있는 디바이스와 고객의 비즈니스 운영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를 제공한다는 방향성을 제시했다.  


ST1은 샤시캡, 카고, 카고 냉동 등이 주요 라인업이며, 샤시캡 모델을 바탕으로 고객 비즈니스에 맞춰 차량 개발이 가능해 경찰 작전차, 응급 구조차, 캠핑카는 물론 새로운 사업 창출을 위한 전기 바이크 충전차, 이동식 스마트 팜, 애완동물 케어 숍 등 다채로운 특장 모델을 제작할 수 있다. 


또한 샤시캡 모델에는 플러그 앤 플레이(Plug & Play) 기술을 탑재했다. 플러그 앤 플레이는 ST1 내∙외부에 별도 커넥터를 구성해 고객사가 특장 차량에서 차량 전원, 통신 데이터 등을 비즈니스에 맞춰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만든 기능이다. 


현대자동차는 ST1에 최초로 데이터 오픈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를 도입해 다양하고 유익한 차량 데이터를 고객사에 제공하고 활용할 수 있게 만들었다.   


데이터 오픈 API는 고객사나 파트너사가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데이터 통신 수단으로, 데이터를 표준화하고 프로그래밍해 외부 소프트웨어 개발자나 사용자가 바로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활용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는 ST1에 적용된 데이터 오픈 API를 통해 고객사 시스템으로 실시간 차량 운행 정보(차량 위치, 속도, 시동 상태, 배터리 충전량 등), 차량 운행 분석 데이터 등 고객사가 필요로 하는 정보를 전달해 효율적으로 차량을 관리할 수 있게 했다.


이와 함께 차량 후드와 도어의 열림 상태, 충전 플러그 연결 여부 등 차량 상세 데이터를 전달하고 공조, 도어락 등에 대한 원격 제어를 가능하게 해 업무 편의성을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현대자동차는 ST1에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Operating System) 기반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장착해 고객사의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차량에 탑재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고객사가 원하는 차량 정보를 반영한 애플리케이션을 함께 개발하고 차량에 적용해 다채로운 비즈니스를 구현할 수 있게 돕는 역할도 계획하고 있다.


이처럼 현대자동차는 ST1 구매 고객사와 협의를 통해 데이터 오픈 API를 기반으로 다양한 데이터와 기능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사의 비즈니스 가치를 높이는데 도움을 줄 예정이다. 


정유석 현대자동차 국내사업본부장은 “ST1은 현대자동차가 새롭게 제시하는 전동화 비즈니스 플랫폼 차량”이라며 “고객의 비즈니스에 최적화된 디바이스와 소프트웨어를 통해 즐거운 이동 경험은 물론 비즈니스의 성공을 가져올 ST1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날 출시한 ST1 카고와 카고 냉동은 샤시캡에 각각 일반 적재함과 냉동 적재함을 장착해 물류 및 배송 사업에 특화시킨 모델이다. 


현대자동차는 ST1 카고와 카고 냉동 모델에 ▲안전하고 실용적인 디자인 ▲물류 차량에 최적화된 제원 ▲물류 차량 특화 기능 등 디자인부터 편의, 안전까지 물류와 배송 사업에 맞춘 사양을 반영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차원의 차량 경험을 선사한다.  



(380mm)를 낮춰 짐을 싣고 내리기 편리하게 설계했다. (카고와 냉동 카고 제원 동일) 


적재함 실내고는 1,700mm로 적재함에서 작업하는 사람이 허리를 크게 구부리지 않고도 편안하게 짐을 넣거나 뺄 수 있도록 했으며 적재함은 경쟁 모델 대비 내부 폭을 넓혀 8.3m3의 큰 적재 용량을 확보했다. 적재함 전장은 2,642mm, 전폭은 1,810mm다. (냉동 카고는 실내고 1,608mm, 전장 2,562mm, 전폭 1,750mm, 적재 용량 7.2 m3)


현대자동차는 ST1 카고와 카고 냉동의 정숙하고 안락한 승차감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현대자동차는 ST1 카고와 카고 냉동 전륜에 높은 강성의 서브프레임 멤버를 적용하고 대시보드, 도어 트림, 헤드라이닝에 흡음재를 장착했으며 윈드쉴드와 1열 도어에 이중접합 차음 유리를 부착해 정숙한 실내 공간을 구현했다. 


이와 함께 후륜 HRS(Hydraulic Rebound Stopper, 유압식 리바운드 스토퍼)를 통해 쇼크 업소버가 늘어날 때 발생하는 소음과 충격을 흡수할 수 있게 했으며, R-MDPS(Rack type-Motor Driven Power Steering,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 휠)를 장착해 안정적이고 부드러운 핸들링을 가능하게 했다. 


아울러 스마트 리젠 시스템(Smart Regen System)도 탑재했다. 스마트 리젠 시스템은 타력 주행 시 도로 경사, 운전자의 감속 성향에 따라 회생 제동 단계를 제어해 운전 편의성을 향상시켜 주는 기능이다.


아울러 차량 시스템 무선(OTA, Over-the-Air)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기능을 탑재해 서비스 거점에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다양한 기능을 추가하거나 업그레이드할 수 있게 돼 차량을 항상 최신 상태로 유지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실내외 V2L ▲빌트인 캠 ▲스마트 폰 무선 충전 시스템 ▲애프터 블로우 시스템 등을 장착해 편의성을 높였다. 


현대자동차는 ST1 카고와 카고 냉동에 첨단 안전 사양과 주행 보조 기능을 탑재해 운전자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 경험을 제공한다. 


▲전방 충돌방지 보조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차로 이탈방지 보조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차로 유지 보조 ▲하이빔 보조 등은 주행 중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위험 상황에서 운전자를 보조한다. 


또한 안전 하차 경고 ▲전/측/후방 주차 거리 경고 ▲서라운드 뷰 모니터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등은 주차 및 하차 시 운전자를 도와주는 기능이다.


■ ST1 카고와 카고 냉동의 판매 가격 및 다양한 마케팅 활동

ST1 판매 가격은 카고 ▲스마트 5,980만원 ▲프리미엄 6,360만원, 카고 냉동 ▲스마트 6,815만원, 프리미엄 7,195만원이다. (친환경차 구매보조금 혜택 전)


현대자동차는 ST1 카고와 카고 냉동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마케팅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먼저 23일(화)부터 ‘내 일을 바꾸는 모빌리티’를 슬로건으로 내세운 ST1의 디지털 캠페인을 진행한다. ST1이 ‘내 일(my job)’과 ‘내일(tomorrow)’을 향한 미래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얼리버드 계약 프로모션은 4월 24일(수)부터 5월 24일(수)까지 기간 내 차량을 계약한 고객에게 계약금을 지원해주며 이벤트 참여 시 추첨을 해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 (출고 시 혜택 적용, 세부 공식 홈페이지 참조)


5월 12일(일)부터는 광주와 대전을 시작으로 부산과 대구 지역 전시장까지 특별 차량 전시를 진행해 차량 체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태그 ,

 



관련자료

댓글 11개 / 1페이지

ㅅㅍ님의 댓글

현대차는 승용 내연기관의 3세대 플랫폼을 화물 적재에 용이하게 저상화한 전기차 플랫폼으로 새롭게 개발해 ST1에 반영했다. 이로써 ST1 카고와 카고 냉동은 물류와 배송 작업에 최적화된 제원을 갖췄다.

ST1 카고와 냉동 카고는 모두 76.1kWh 배터리를 탑재했으며 1회 충전 주행 가능 거리는 카고가 317km, 카고 냉동이 298km로 한 번 충전으로 하루 배송 거리를 확보할 수 있다.

또한 초급속 충전 시스템(350kW)을 적용해 배터리 용량의 10%에서 80%까지 20분 만에 충전을 가능하게 함으로써 시간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배송 기사들이 충전 스트레스에서 벗어날 수 있게 했다.

ST1 카고와 카고 냉동의 모터 최고 출력은 160kW, 모터 최대 토크는 350Nm으로 두 모델이 동일하며, 전비는 카고가 3.6km/kWh, 카고 냉동이 3.4km/kWh이다.

ST1 카고는 전장 5,625mm, 전폭 2,015mm이며 전고를 2,230mm로 구현해 지하 주차장을 쉽게 진입할 수 있도록 했고 적재고(495mm)와 스텝고(380mm)를 낮춰 짐을 싣고 내리기 편리하게 설계했다. (카고와 냉동 카고 제원 동일)

적재함 실내고는 1,700mm로 적재함에서 작업하는 사람이 허리를 크게 구부리지 않고도 편안하게 짐을 넣거나 뺄 수 있도록 했으며 적재함은 경쟁 모델 대비 내부 폭을 넓혀 8.3m3의 큰 적재 용량을 확보했다. 적재함 전장은 2,642mm, 전폭은 1,810mm다. (냉동 카고는 실내고 1,608mm, 전장 2,562mm, 전폭 1,750mm, 적재 용량 7.2 m3)

현대차는 ST1 카고와 카고 냉동의 정숙하고 안락한 승차감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현대차는 ST1 카고와 카고 냉동 전륜에 높은 강성의 서브프레임 멤버를 적용하고 대시보드, 도어 트림, 헤드라이닝에 흡음재를 장착했으며 윈드쉴드와 1열 도어에 이중접합 차음 유리를 부착해 정숙한 실내 공간을 구현했다.

이와 함께 후륜 HRS(Hydraulic Rebound Stopper, 유압식 리바운드 스토퍼)를 통해 쇼크 업소버가 늘어날 때 발생하는 소음과 충격을 흡수할 수 있게 했으며, R-MDPS(Rack type-Motor Driven Power Steering,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 휠)를 장착해 안정적이고 부드러운 핸들링을 가능하게 했다.

아울러 스마트 리젠 시스템(Smart Regen System)도 탑재했다. 스마트 리젠 시스템은 타력 주행 시 도로 경사, 운전자의 감속 성향에 따라 회생 제동 단계를 제어해 운전 편의성을 향상시켜 주는 기능이다.

ㅇㅇ님의 댓글

- ST1, 고객 니즈 반영한 맞춤형 디바이스와 소프트웨어 통해 비즈니스 가치 창출
- 샤시캡 기반으로 확장 가능한 ST1의 첫 모델 카고와 카고 냉동 24일부터 판매 시작
- 현대차 최초 데이터 오픈 API 도입으로 유익한 차량 정보 제공해 비즈니스 효율 높여
- 실용성 있는 내∙외장 디자인 완성 … 리어 트윈 스윙 도어, 1열 상단 수납함 등
- 낮은 스텝고, 높은 적재함 실내고, 큰 적재 용량 등 화물 적재에 최적화된 제원 갖춰
- ST1 카고 1회 충전 주행 가능 거리 317km로 배송 차량 일일 주행 거리 충족
- 초급속 충전 시스템 적용해 배터리 10%에서 80%까지 20분만에 충전 가능
- 물류 차량에 특화된 다양한 사양 탑재해 안전하고 편리한 배송 업무 지원
… 카고 후방 충돌 경고 시스템, 카고 도어 열림 주행 경고, 스마트 드라이브 레디 등
- 판매 가격은 카고 5,980만원부터

xgegg님의 댓글

같은 성능은 아니지만 포터 EV보다 시작가가 1,600만원 가까이 비싸네요
내심 1,000만원 정도 기대했는데

ㅇㅇㅇ님의 댓글

아...4륜모델은 없네요 ㅠㅠ
옵션으로라도 4륜좀 넣어주지...
캠핑용으로 바로 계약할텐데...

ㅇㅇㅇ님의 댓글

전반적인 구성이나 기능, 제품 자체에서 엿볼 수 있는 아이디어는 감탄이 나올 정도로 훌륭하네요. 생각보다 훨씬 잘 나온 것 같습니다. 다만 가격이 충공깽...

 

 


Total 3,746 / 1 Page
RSS
번호
제목
이름

최근글


새댓글


배너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