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CLA와 CLS에 이어 CLE 개발 중

컨텐츠 정보

본문

독일 벤츠가 새로운 모델을 시장에 투입하기로 결정했답니다. 지금까지 소문으로만 나돌던 CLE의 존재인데요. CLA와 CLS 사이를 메울 전망입니다. 


독일 매체 아우토자이퉁(autozeitung)에 따르면, 벤츠는 오랫동안 다양한 조사를 통해 C클래스와 E클래스 사이에서 고민하는 고객들이 제법 있다는 걸 확인했고 이들을 공략하기 위해 CLE를 개발 중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이는 표면적으로 내세우는 주장일 거 같습니다. 최근 벤츠의 움직임을 보면 라인업 조정이라는 측면이 강합니다. C클래스 쿠페와 컨버터블, E클래스 쿠페와 컨버터블 등의 가지치기 모델을 하나로 묶으려는 겁니다. 새로운 모델 투입이라고는 하지만, 사실은 모델 축소죠. 


정리하자면, C클래스와 E클래스의 변종을 CLE라는 이름으로 단일화하려는 행보랍니다. 따라서, CLE가 본격적으로 등장하는 2023년 이후에는 서서히 C클래스 쿠페/컨버터블과 E클래스 쿠페/컨버터블 라인업이 자취를 감추게 됩니다. 더불어 CLE 슈팅 브레이크는 계획이 없다고 하네요. 


기술적으로는 MRA-II 플랫폼을 활용합니다. 차세대 메르세데스 후륜구동 플랫폼으로 C클래스와 E클래스 후속에도 쓸 계획이에요. 기존 제품에 비해 하이브리드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합니다.


벤츠가 이처럼 CLE를 준비하고 있는 이유는 크게 둘입니다. 모델 라인업을 축소해 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 C클래스와 E클래스 가지치기 모델 수요자들에겐 차별화된 네이밍과 디자인을 선물할 수 있습니다. 


예컨대, 기존 C클래스 컨버터블 고객은 C클래스보다 비싼 값을 주고 샀음에도 “제 C클래스 타네”라는 시선을 받았다면 CLE가 등장하면 C클래스와는 다른 느낌을 줄 수 있다는 거죠. 프리미엄 시장에서 은근 이런 뉘앙스가 소비의 패턴에 영향을 줍니다.


하지만, 자동차 마니아들 입장에선 벤츠의 이런 모델 축소 움직임에 아쉬움이 남을 수 밖에 없습니다. 이미 SLC이 후속 없이 단종되었고, S클래스 쿠페와 컨버터블의 앞날도 밝지 않기 때문이지요. 앞으로 메인 시리즈의 가지치기 모델들은 점점 더 보기 어려워질 것 같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2개 / 1페이지

공지글


최신 글


새 댓글


주간 회원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