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그랜저 연식 변경 모델(2025 그랜저) 출시, 차로유지보조 2와 블랙 익스테리어 패키지 신규 적용

작성자 정보

  • 뉴스랩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2,709 조회
  • 10 댓글
  • 1 추천
  • 목록

본문

9e456d7270afa1178d79ad57b9152c501a9de12b2oea.jpg2bee02f5981ec4771eda9ab1f7e65e58bbe27551bes1.jpg

 

현대자동차가 그랜저의 연식 변경 모델 ‘2025 그랜저’를 5일(수)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2025 그랜저는 최신 지능형 안전사양인 ‘차로 유지 보조(LFA) 2’를 전 트림 기본 사양으로 적용했다.

차로 유지 보조 2는 전방 카메라의 작동 영역을 확대하고 조향 제어 방식을 보강함으로써 기존 차로 유지 보조 기능 대비 차로 중앙 유지 성능을 향상시킨 주행 편의 기능이다.


이어 블랙 그릴과 블랙 앰블럼 등 블랙컬러의 외장 요소 일부를 별도로 고를 수 있도록 ‘블랙 익스테리어 패키지’를 새롭게 추가하고 고객 선호도가 높은 ‘스티어링 휠 그립 감지’ 사양을 전 트림 기본화 하는 등 고객의 목소리를 반영해 상품 경쟁력을 끌어올린 것이 특징이다. (※ 블랙 익스테리어 패키지는 캘리그래피 트림 전용)


또한 기존 제어기 OTA(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의 적용 범위를 공조제어기까지 확대해 차량이 항상 최신 사양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했고 컬럼식 기어 R단의 진동 경고 기능 기본화, 실내 소화기 장착 등 고객의 안전을 위한 상품성 개선도 함께 이루어졌다.


2025 그랜저는 ▲차로유지보조 2 ▲스티어링 휠 그립 감지 시스템 ▲트렁크 리드 조명 ▲후석 시트 벨트 조명 ▲실내 소화기 ▲전자식 변속칼럼 진동 경고 기능 등 새로운 사양을 기본으로 적용하고도 판매 시작 가격 인상폭을 25만원으로 최소화했다.


특히 캘리그래피 트림의 경우 판매가 99만원 상당의 헤드업 디스플레이를 추가하고 신규패턴 나파 가죽 시트 등 다채로운 사양을 신규 반영하면서도 판매 가격은 83만원 인상에 그치는 만큼, 실질적으로는 가격 인하가 이뤄졌다고 볼 수 있다.

2025 그랜저의 판매 가격은 가솔린 2.5 모델 ▲프리미엄 3,768만원 ▲익스클루시브 4,258만원 ▲캘리그래피 4,721만원이며, 가솔린 3.5 모델 ▲프리미엄 4,015만원 ▲익스클루시브 4,505만원 ▲캘리그래피 4,968만원이다.

하이브리드 모델 판매 가격은 ▲프리미엄 4,291만원 ▲익스클루시브 4,781만원 ▲캘리그래피 5,244만원이다. (※ 하이브리드 세제혜택 반영 기준)


현대차는 2025 그랜저 출시를 기념해 이달 중 그랜저를 신규 계약하고 9월 내 출고한 고객을 대상으로 1년/2만km 이내 발생한 외장 손상에 대해 부위 별 보장한도 금액 안에서 수리 및 교체를 보장하는 ‘바디케어 무상가입 이벤트’를 준비했다. (※ 1년 또는 2만km 중 선도래 시점 기준, 차체 최대 130만원, 전면 유리 최대 80만원, 타이어 최대 35만원 보장)
 

150d459ef1f5b88fc0366ca0c5b60aa2c3d93ad93072.jpgda036803457e9d2a57ce6d4e9a59dad81dcd3e27so62.jpg51a949b9549033bdf880080d76826085124d421ak6l5.jpgde87edc1515c155d7e5ccc1680e936e4dbdadb34wsua.jpgadeebf7f2a1cc1c33dd3e6e909b8f504980c4eachd52.jpg57fbcd4da1baa163467a874234f159a0c1ec8299hgjq.png6f92ec1837be0990f4297f80984b7d43e9ace4ddk5e6.jpgc8ce5962902f33449af8e10403c1d026914481c9jv2r.jpg0d11dc90fc0444432d30f5218160445d34b7db49r8pc.jpg32350fa3d855b3146540cbb645b076a96d55db06wc5p.jpge975bd2dd6829add5797e95e81a7243cf2172c3f3k29.jpg396a740cffb0addbce0437730f109ffc1fce06ef83qk.jpgc88762b5a00b51695ea2fc5281797eda18d7fa0d4953.jpg2dafcd679265431dc395cbbfe7991c95ac91e8eb5rp7.jpgbad2bc55e97fefda6ce318e6e76b9b81e6f69b85p6ri.jpg14ddea2a3fa0be69987d08b6f7068ac67677849f3ti2.jpgf6c5d08fc233c45db63a12ff1346f416cd95ad0csdhv.jpgfc78f33487be441789f8fb771fc976d9e30bb39dan4q.jpg8f615e3680711a09d9361b2148686c309a2cead2clq7.jpg68343c9237e97a76326157db98a86133b842ecb1bxnl.jpg

 



관련자료

댓글 10

Zggg님의 댓글

  • Zggg
  • 작성일
요약하면,

1. 편의 및 선호사양 기본화 (25만원 인상으로 최소화)

- 차로유지보조 2

- 스티어링 휠 그립 감지 시스템

- 트렁크 리드 조명, 후석 시트벨트 조명

- 실내 소화기

- 전자식 변속칼럼 진동 경고 기능



2. 캘리그래피 전용 블랙 익스테리어 패키지 신설 (그릴, 엠블럼 등 일부 요소를 별도로 선택)

3. OTA 적용범위 공조제어기까지 확대

4. 캘리그래피에 HUD, 신규 패턴 나파 가죽 시트 기본화  (실질적 가격인하)



6. 가격

2.5 모델

▲프리미엄 3,768만원 ▲익스클루시브 4,258만원 ▲캘리그래피 4,721만원

3.5 모델

▲프리미엄 4,015만원 ▲익스클루시브 4,505만원 ▲캘리그래피 4,968만원

하이브리드 모델

▲프리미엄 4,291만원 ▲익스클루시브 4,781만원 ▲캘리그래피 5,244만원 (※ 하이브리드 세제혜택 반영 기준)

alal님의 댓글

  • alal
  • 작성일
요약하면

최소화
실질적 가격인하

맨날 대사가 똑같네 ㅋㅋ

ㅇㅇ님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블랙 외장 옵션은 전 자종에 처음부터 다 넣어줬으면 좋겠네요. 크롬 번쩍거리는 거 좋아하는 사람이 예전처럼 그렇게 많지 않으니까.

ㅋㅎ님의 댓글의 댓글

  • ㅋㅎ
  • 작성일
같은 생각이요
크롬 너무 식상해서 저도 블랙입니다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고급차의 기본인데 그걸 옵션으로 뺀다는 건 말이 안 되죠 ㅋㅋ
당연히 블랙이 옵션인 게 맞습니다

.님의 댓글의 댓글

  • .
  • 작성일
동의합니다. 차급이 차급인만큼 블랙이 옵션이어야지 기본이 되면 안 되죠. 대부분의 해외 브랜드들도 그런 식으로 트림 운영 하고 있고요

alal님의 댓글의 댓글

  • alal
  • 작성일
내가 짬뽕만 좋아해도

남들은 짜장면도 좋아할 수 있죠

ㄴㅋ님의 댓글의 댓글

  • ㄴㅋ
  • 작성일
그러니까 블랙도 모든 트림에서 고를 수 있게 옵션으로 두어야죠

깡칠이2님의 댓글

  • 깡칠이2
  • 작성일
랩핑이 있습니다. 전기테이프도 있구요... 아님 시트지도... 있다냔...

 

 


전체 2,380 / 1 페이지
RSS

최근글


새댓글


배너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