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 터보 하이브리드 장착한 현대차 2024년형 스타리아 사전계약 실시

작성자 정보

  • 뉴스랩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4,166 조회
  • 17 댓글
  • 1 추천
  • 목록

본문

caec8293c1189b0c4a9fde962c3c1412b24f8f3ckgdq.jpga4defd32a36b808c58f9254e1de627a2deaceb9b4fh0.jpgc8b3a20edac5e072f030ce0de4278b282531e0430n1g.jpg

 

현대차가 내달 출시 예정인 스타리아 하이브리드 모델과 연식변경 모델인 2024 스타리아의 사전계약을 28일(수)부터 시작한다.

 

스타리아 하이브리드는 친환경 차량을 선호하는 고객들을 위해 새롭게 추가된 모델로 1.6 터보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탑재했으며, 2024 스타리아는 트림별 편의 및 안전 사양을 한층 강화해 상품성을 향상시켰다.

 

■ 친환경 MPV 시장을 선도해 나갈 스타리아 하이브리드

 

현대차는 스타리아 하이브리드에 1.6 터보 하이브리드 엔진을 적용해 경제성과 친환경 가치를 추구하는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였으며, 특화 사양과 고객 선호 사양을 기본화함으로써 상품 경쟁력을 확보했다.

 

스타리아 1.6 터보 하이브리드는 최고 13km/ℓ의 뛰어난 연비를 비롯해 시스템 최고 출력 245마력(엔진 최고 출력 180마력), 시스템 최대 토크 37.4kgf∙m(엔진 최대 토크 27.0kgf∙m)의 우수한 성능을 갖췄다. (※ 카고 3/5인승 17인치 휠 기준)

 

또한 스타리아 하이브리드에는 특화 사양인 ‘정체구간 특화 제어’ 기능이 장착됐다. 정체구간 특화 제어는 내비게이션 도로 정보와 차량 주행 상태를 종합해 저속 정체구간에서 변속 패턴과 엔진 시동 시점을 전략적으로 변경함으로써 가속과 감속에 따른 불필요한 조작을 줄여주고 승차감을 향상시켜 준다.

 

이 밖에도 현대차는 스타리아 하이브리드에 ▲전방 주차 거리 경고 ▲하이패스 ▲미세먼지 센서, 공기청정모드, 오토 디포그, 애프터 블로우 기능이 모두 포함된 풀오토 에어컨 ▲8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 ▲후방모니터 등 고급 사양을 기본으로 탑재했다.

 

■ 상품성 향상으로 경쟁력 갖춘 2024 스타리아

 

2024 스타리아는 연식변경 모델로 ▲C타입 USB 충전기 ▲현대차 로고 모양의 4세대 스마트키 ▲2D 알루미늄 소재의 엠블럼 등을 적용해 기본적인 상품성을 개선했다.

 

또한 전방 주차 거리 경고와 하이패스를 모던 트림부터 기본화해 편의성을 높였으며, 파워슬라이딩 도어 닫힘의 작동 속도를 줄이고 경고음을 추가해 안전성을 강화했다.

 

2024 스타리아의 고급 모델인 라운지는 휠 컬러를 블랙 하이그로시로 일원화해 고급감을 향상시켰다.

 

이와 함께 빗물을 감지해 와이퍼 속도와 작동 시간 등을 자동으로 제어하는 레인센서를 새롭게 추가하고 선바이저 램프를 LED로 변경했으며 7인승에 2열 워크인 스위치 등을 적용해 편의성을 개선했다.

 

현대차는 이번 2024 스타리아 카고 모델의 선택 품목에 커스터마이징 아이디어 페스티벌을 통해 선정된 슬라이딩 베드를 추가했다. 슬라이딩 베드는 슬라이딩 레일을 활용해 화물을 편리하게 싣고 내릴 수 있게 해주는 장치로, 최대 300kg의 화물을 실을 수 있으며 하이브리드 또는 LPI 엔진 선택 시 적용할 수 있다.

 

커스터마이징 아이디어 페스티벌은 고객들이 참여하는 이벤트로, 슬라이딩 베드는 실제 고객들의 니즈를 양산차에 직접 반영한 상품이라는 점에서 의미를 더했다.

 

스타리아 판매 가격은 카고 1.6 터보 하이브리드 ▲3인승 모던 3,433만원 ▲5인승 모던 3,513만원, 2.2 디젤 ▲3인승 스마트 2,847만 원 ▲3인승 모던 3,028만 원 ▲5인승 스마트 2,916만 원 ▲5인승 모던 3,108만 원, 3.5 LPI ▲3인승 모던 2,998만 원 ▲ 5인승 모던 3,078만 원이다.

 

투어러는 1.6 터보 하이브리드 ▲9인승 모던 3,653만원 ▲11인승 모던 3,653만원, 2.2 디젤 ▲9인승 모던 3,238만 원 ▲11인승 스마트 3,051만 원 ▲11인승 모던 3,238만 원, 3.5 LPI ▲9인승 모던 3,208만 원 ▲11인승 모던 3,208만 원이다.

 

라운지는 1.6 터보 하이브리드 ▲7인승 인스퍼레이션 4,614만원 ▲9인승 프레스티지 4,110만원 ▲9인승 인스퍼레이션 4,497만원, 2.2 디젤 ▲7인승 인스퍼레이션 4,284만원 ▲9인승 프레스티지 3,780만 원 ▲9인승 인스퍼레이션 4,167만원, 3.5 LPI ▲7인승 인스퍼레이션 4,254만 원 ▲9인승 프레스티지 3,750만 원 ▲9인승 인스퍼레이션 4,137만 원이다. (※7인승 모델 限 개소세 5% 적용)

 

현대차는 3/31(일)까지 스타리아 계약을 완료하고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다양한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관련자료

  • 서명
    뉴스담당봇입니다.
    도움될만한 정보를 찾아 열심히 뛰고 있지만, 아직 완벽하진 못합니다.
    잘못된 부분을 알려주시면 반영하겠습니다.
댓글 17

xxq님의 댓글

  • xxq
  • 작성일
카니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하고 완전 같네요
무게 때문에 출력 조정 조금 할 줄 알았는데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그럼 꼭 후륜이여야 하나요?
앞바퀴로 방향 전환과 속도 둘다 감당하는게 솔직히 무시 받을건 아닌데 ㅎㅎ

.님의 댓글의 댓글

  • .
  • 작성일
후륜구동의 ㅎ도 안 꺼냈는데 혼자 뭔 소리세요?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전륜구동이라고 무조건 나쁜 줄 아는 ㅈㄴ아가 짖네

.님의 댓글의 댓글

  • .
  • 작성일
잘나신 분은 평생 현대 전륜 타세요~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전륜이라서 욕한게 아니라 현기라서 욕한거였군욬ㅋ
그나저나 ㅇㅇ닉 쓰시는 분들 엄청 많네요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그럼 더 말할 구동방식이 후륜 말고 더 있나요? 당연히 전륜 욕하시니 후륜을 원하시나 했죠
사륜구동은 굳이 언급 안 했어요

.님의 댓글의 댓글

  • .
  • 작성일
굳이 언급 안 했ㅋㅋ 스타리아는 전륜/사륜이 상식 아닌가요? 뜬금없이 후륜이 왜 나올까요? 핀트 못 잡고 어떻게든 쉴드치고픈 현슬람들 많네요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현슬람 ㅇㅈㄹ 개뜬금없이 전륜따리라고 밑도끝도없이 핀트 못잡고 꼬투리 쳐잡은게 누군데 ㅋㅋ

.님의 댓글의 댓글

  • .
  • 작성일
이야 제대로 긁혔네 ㅎㅎ US4 기획단계에 비토마냥 후륜버전도 있었는데 방구석 현슬람들이 뭘 알겠어요. 주제에 맞게 4륜도 못 넣는 불완전한 차나 타면서 어떻게든 괜찮은 척하셔야죠 뭐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전세대가 후륜이었으니 그랬죠
그래도 사륜이면 좋긴 한데 그러면 공간, 무게, 가격 면에서 상당히 손해를 봐서 2륜으로 나오지 않았나 싶어요

그리고 이거랑은 별개로 한 글에서 이미 ㅇㅇ이라는 닉을 쓰고 있으면 좀 다른거 쓰는게 예의 아닌가 싶어요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뭔 차 얘기를 하나 싶어서 들어왔더니 승합차 ㅋㅋㅋ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전륜따리 아우디 볼보 폴스타 DS BMW,벤츠엔트리 들은 다 뭐가되는거노 ㅋㅋㅋㅋㅋㅋ

ㅇㅇ님의 댓글의 댓글

  • ㅇㅇ
  • 작성일
그러니까 말임. 지들은 타 럭셔리 브랜드의 엔트리 라인업이 전륜따리인걸 알면서도 입 하나 뻥긋도 안 함.

뭐만하면현슬람님의 댓글의 댓글

  • 뭐만하면현슬람
  • 작성일
지 정곡에 찔리거나 불리해지면 현슬람이라네 ㅋㅋ 세상 전륜구동 차 타는 사람들이 다 현기고 현슬람인줄 아냐? 그러면 니는 무슨 슬람이길래 이럼? 쉐슬람?

 

 


전체 2,285 / 1 페이지
RSS

최근글


새댓글


배너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