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

컨텐츠 정보

본문

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GT3 레이스 카 수준 , 달라라(Dallara) EXP 등장

이탈리아의 유명한 레이스카 제작 업체이자 자동차 메이커 달라라(Dallara)가 EXP란 이름의 새로운 모델을 선보였다. 


2017년 공개한 스트라달레(Stradale)의 하드코어 버전이다. 일반도로 주행이 불가하고 오직 트랙에서만 탈 수 있다. 


스타일은 50년 가까이 ‘모터스포츠’라는 한 우물을 파며 성장한 회사답게 레이스 카에 가깝다. 극단적으로 낮고 넓은 차체에 공기역학적인 특성을 강조했다. 

 

틀은 스트라달레와 공유하돼 더 큰 다운포스를 위해 보디를 다듬었다. 먼저, 뒤쪽에 구즈넥 마운트 윙을 단 것이 눈에 띈다. 프런트 다이브 플레인과 영역을 넓힌 대형 디퓨저도 차체를 아래로 찍어 눌러 그립 향상에 도움을 준다. 프런트 펜더 상단의 루버도 스트라달레와 다른 점이다.


이런 변화 덕분에 최고속도인 290km/h(0-100km/h 가속시간은 3.2초)로 달릴 때 1,250kg의 엄청난 다운포스를 만든다. 스트라달레는 850kg 정도였다. 피렐리 슬릭타이어와 함께하면 최대 2.7g의 횡가속도를 누릴 수 있다. 이해를 돕기 위해 비교하자면, 포르쉐 911 터보 S의 횡가속도는 1.3g 수준이다.


보디 패널 안의 뼈대는 카본 파이버 모노코크 구조를 하고 있다. 서스펜션은 앞뒤 모두 더블 위시본 타입의 3웨이 조절식 댐퍼이고 앞쪽은 직결, 뒤는 알루미늄 서브 프레임을 두고 고정했다. 


미드십으로 얹은 엔진은 스트라달레와 마찬가지로 포드 포커스 RS의 직렬 4기통 2.3L 에코부스트 엔진을 가져와 손봤다. 튜닝을 거쳐 최고출력이 395마력(스트라달레)에서 493마력으로 올랐다. 


변속기에서도 차이가 있는데, 스트라달레에선 6단 수동과 6단 시퀜셜 기어 중 선택이 가능했지만, EXP는 수동기어 선택이 불가능하다. 변속기를 거친 동력은 영국 'Quaife' 사의 LSD(limited-slip differential)를 통과해 불필요한 낭비 없이 후륜에 전달된다. 


가볍고 공기역학적인 차체, 강력한 엔진, 그리고 견고한 하체 등 잘 달리기 위한 삼박자를 갖췄기에 주행력은 상상 이상이다. 이탈리아 무겔로(Mugello) 트랙에서 기록한 랩타임이 FIA GT3 레이스카 상위 클래스만큼 빨랐다는 게 그 증거다.


값은 미정이지만, 추측은 가능하다. 14만 파운드로 시작했던 스트라달레를 비교 대상으로 두면 EXP는 20만 파운드(약 3억 1,100만원) 정도에 이를 것이다. 이미 스트라달레를 구매한 고객도 추가 비용을 지불하면 EXP로 개조할 수 있다. 반대로, EXP 구매자가 일반도로 주행을 위해 스트라달레로 돌아서는 것도 가능하다.



관련자료

댓글 1

공지글


최신글


새 댓글


주간 회원 활동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