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분류

테슬라, 中 상하이에 2200억원 투자해 전기車 생산 늘린다

컨텐츠 정보

본문

테슬라가 중국 상하이 공장에 최대 12억 위안(약 2240억원)을 투입해 전기차(EV) 생산능력을 확충할 계획이라고 북경일보(北京日報)가 26일 보도했다. 테슬라는 내달 전기차 공장 확장에 들어가 내년 4월에 완료할 계획이다.

상하이시 기업환경 정보는 공식 플랫폼을 통해 테슬라가 당국에 제출한 문건을 토대로 이 같은 내용을 공개했다. 기업환경 정보에 따르면 테슬라는 이번 투자로 4000명을 신규 고용하면서 총 직원이 1만9000명으로 늘어난다.

중국 베이징의 도로에 주차된 테슬라 전기차. /김남희 특파원


테슬라는 상하이 공장에서 연간 50만대 생산한다는 목표를 설정했지만, 현재는 연간 45만대에 달하는 모델3와 모델Y 전기차를 출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테슬라는 안전성 논란과 개인정보 처리 문제로 중국에서 규제 당국의 압박을 받아왔다. 중국 정부로부터는 미국 스파이란 의심을 받으며 국가 안보를 위협하는 회사로 찍히기도 했다. 테슬라가 차량 카메라와 센서가 수집한 정보를 미국으로 유출시킨다는 의혹이 제기된 것이다.

하지만 최근에는 중국 당국의 방침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있다. 특히 지난 5월 상하이에 지은 데이터센터에 중국 판매 차량에서 생성되는 모든 데이터를 저장한다고 밝혔다. 중국 당국의 허락 없이는 중국에서 수집한 어떤 데이터도 해외로 반출할 수 없다.

이처럼 테슬라가 중국 공장에 대한 투자를 늘리고 중국 당국의 일방적인 방침에 따르는 것은 중국이 테슬라의 가장 중요한 매출처 중 하나이기 때문이다. 테슬라엔 중국이 매출 기준으로 미국에 이어 두 번째로 큰 시장이며 미국 매출의 절반 수준에 달할 정도로 비중이 점차 커지고 있다. 

관련자료

 

댓글 4

0987665님의 댓글

와.. 지금도 단차 미쳐돌아가는데 중국에서 찍어내면 달리다가 루프뜯어지고 이러는거 아닐지 모르겠네요..

ㅎㅎ님의 댓글의 댓글

동호회 가서 보시면 아시겠지만 테슬라는 지금도 중국산이 미국산보다 조립 품질 우수합니다
ㅜㅜ

LifeCamper55님의 댓글의 댓글

ㅎㅎ님 말씀이 어쩌면 당연한게 아직 미국 공장 생산 규모가 그렇게 큰게 아니라 지금은 많이 괜찮아졌지만 불과 얼마전까지만 해도 검수 과정을 생략하고 바로 소비자한테 보내는 경우도 있었지요. 아직도 물량을 제대로 따라잡고 있진 않습니다. 그래도 많이 괜찮아진거 같네요.
4 럭키포인트 당첨!

 

 

Total 2,312 / 1 Page
RSS
번호
제목
이름

최근글


새댓글


주간 회원 활동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