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분류

롤스로이스, 럭셔리 전기차 제조사로 거듭난다

컨텐츠 정보

본문

롤스로이스, 럭셔리 전기차 제조사로 거듭난다

롤스로이스가 29일(현지시간) 2030년 이전에 출시할 브랜드 첫 전기차에 대한 세부 정보를 공개한다.


토스텐 뮐러 오트보쉬 롤스로이스 CEO는 “롤스로이스는 전동화 파워트레인으로 역사에 남을 만한 의미 있는 첫 걸음을 내딛는다”며 “2030년 안에 브랜드 첫 전기차를 출시하고 전기차 시장을 선도할 럭셔리 제조사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롤스로이스는 지난 10년간 굿우드 본사에서 전기차 관련 연구를 실시했고, 시험용 차량과 콘셉트카를 잇달아 선보였다.


그중 하나인 팬텀 EE(코드명 102EX, 2011년 공개)는 영국 도로 교통법에 알맞게 제작된 전동화 차량으로, 테스트베드 역할을 수행했다.


파워트레인은 6.75L V12 가솔린 엔진, 무단 변속기, 전기 모터 2개, 리튬 이온 배터리 팩으로 구성됐고, 최고출력 388마력을 발휘했다.


2016년 공개한 콘셉트카 롤스로이스 비전 넥스트 100(코드명 103EX)는 내연기관이 삭제된 순수 전기차로 완전자율주행을 지원했다.


길이 5천900mm, 높이 1천600mm의 거대한 크기는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냈으며, 고급스러운 소재로 마감된 실내는 남다른 분위기를 연출했다.


관련자료

 

댓글 1

쌥쌥이님의 댓글

전동화는 그렇다 치지만... 전기차 시대가 된다면 롤스로이스는 득보다 실이 많을것 같습니다....
7 럭키포인트 당첨!

 

 

Total 2,222 / 1 Page
RSS
번호
제목
이름

최근글


새댓글


주간 회원 활동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