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기타

[단독] 23일 아이오닉5 세계 첫 공개...한번 충전에 511km 주행

컨텐츠 정보

본문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장착한 현대차 첫 배터리 전기차(BEV) '아이오닉5'가 23일 처음 공개된다. 아이오닉5가 현대차그룹의 탈 내연기관 시대를 여는 첫 모델인 만큼 세계가

 어떻게 반응할지 관심이 쏠린다.

3673150156_jEdt7n4G_c8c70896bb09674a0173943520bef6f83052550d.jpg원본보기

23일 글로벌 공개 예정인 현대차 아이오닉5 콘셉트.


9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23일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아이오닉5를 처음 공개한다. 이날 첫 공개와 동시에 사전예약도 바로 진행된다. 차량 출시(차량 인도 기준)는 다음 달 유럽을 시작으로 한국은 4월에 이뤄진다. 23일 첫 공개 행사는 유럽시간에 맞춰 진행될 예정이다.

또 '아이오닉5' 공인 주행성능도 처음 공개된다. 74㎾h 대용량 배터리를 단 장거리형 트림은 한 번 충전에 따른 주행거리가 511㎞(WLTP 기준)다. 58㎾h 배터리를 단 트림은 450㎞ 안팎으로 알려졌다. 전용 플래폼 장착으로 공간 활용도가 높아진 데다 최신 배터리 기술로 에너지 밀도가 높아지면서 물리적 배터리 용량이 늘어난 결과다.

3673150156_ClJqR2xV_016a57b3f8cc178d6387390c193b92177ad5c798.jpg원본보기

현대차가 지난달 공개한 아이오닉5 티저 이미지.


현재 국내외 출시된 동급 가격대 전기차 중에 가장 높은 주행 성능이다. 아이오닉5 가격은 트림별로 5000만원 초·중반에서 6000만원 중반으로 책정할 예정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23일 글로벌 고객을 대상으로 아이오닉5를 처음 공개한다”면서 “이날 공개와 동시에 국내 사전예약을 실시하고, 국내 차량 인도는 4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이오닉5은 현대차그룹 첫 전용 플랫폼(e-GMP)을 장착한 모델이다. 2륜 구동을 기본으로 옵션에 따라 4륜 구동을 선택할 수 있다. 또 전기차 배터리에 저장된 전기를 자유자재로 꺼내 쓸 수 있는 차량간전기공급(V2L) 기능을 장착해, 차량구동 이외 최대 24㎾h 전기를 외부 전원으로 활용할 수 있다.... 


관련자료

댓글 7

켈빈님의 댓글

현대차 이제는 더는 안산다고 전해라
그러니 더천천히  줄시 해도 된다 전해라
늦은만큼 더완벽하게 만들어 보라 전해라
뭐 그러고 나온들 내가 사겠냐만
떵차현대...

Total 1,752 / 1 Page
RSS
번호
제목
이름

공지글


최신글


새 댓글


주간 회원 활동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