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분류

기아 ‘EV3’ 저온 복합 주행거리 확인해보니...환경부 기준 401㎞

컨텐츠 정보

본문

b85605fc03df1f736ba5cdb5652d56eb_1716874977_3852.jpg

 


기아가 오는 6월부터 계약을 시작할 소형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EV3의 환경부 인증 저온(영하 6.7도 이하) 복합 주행거리가 400㎞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는 27일 ‘자동차 배출가스 및 소음인증시스템(KENCIS)’에 EV3 항속형(롱레인지) 17인치 휠과 19인치 휠 사양의 저온 주행가능거리를 공개했다.


EV3 롱레인지 17인치 휠 사양의 환경부 기준 저온 복합 주행거리는 401㎞(도심 381㎞, 고속도로 424㎞)다. 19인치 휠 사양은 382㎞(도심 370㎞, 고속도로 396㎞)다. 이 결과를 산업통상자원부 인증 주행거리로 환산하면 환경부 수치 대비 다소 차이가 날 수 있다.


EV3 롱레인지 17인치의 환경부 저온 주행거리 수치는 현대차그룹 E-GMP 플랫폼 전기차 중 현대차 '아이오닉 6' 18인치(복합 428㎞, 도심 402㎞, 고속도로 459㎞)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올해 1분기 국내 시장에 출시된 현대차 아이오닉5 부분변경의 경우 19인치 기준 379㎞며 기아 EV6는 19인치 기준 391㎞다.


EV3 롱레인지 17인치의 환경부 기준 상온 복합 주행가능거리는 510㎞(도심 556㎞, 고속 455㎞)며 산업부 기준은 501㎞다. EV3 19인치는 485㎞(도심 526㎞, 고속도로 434k㎞)며 산업부 인증 기준은 아직 공식 발표되지 않았다. EV3 스탠다드 사양의 최대 주행가능거리는 산업부 기준 350㎞로 나타났다. 


  • 링크
  •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770 / 1 Page
    RSS
    번호
    제목
    이름

    최근글


    새댓글


    배너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