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분류

현대차, 국내 전기차 전용공장 짓는다

컨텐츠 정보

본문

현대차, 국내 전기차 전용공장 짓는다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 노사가 새로운 공장을 짓는 내용이 담긴 국내 투자계획에 합의했다.


12일 완성차업계에 따르면 현대차 노사는 11일 진행된 2022 임금협상 15차 교섭에서 ‘국내공장 미래 투자 관련 합의서’를 마련했다. 현대차 노사는 자동차산업 전환기 대응 및 국내공장 미래 비전, 고용안정 확보 등에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차 노사는 이번 합의서를 통해 현대차 최초로 전기차 전용공장을 신설하기로 했다. 1996년 아산공장 완공 이후 29년 만에 국내에 현대차의 공장이 건립되는 것이다. 이 공장은 2023년 중 착공해 2025년 차량 양산을 목표로 한다.


현대차 노사는 새로운 공장에 차종 이관 등 국내공장 생산물량 재편성 및 기존의 노후된 생산라인도 단계적으로 재건축하기로 합의했다. 양측은 신공장 건설과 연계한 기존 생산라인 단계적 재건축을 통해 글로벌 수준의 미래형 자동차 양산공장으로 거듭난다는 계획을 세웠다.


현대차는 성공적인 국내투자를 위해 미래 제조 경쟁력 강화 및 작업성·환경 개선을 위해 최첨단 생산·품질 시스템 도입 등을 적극 추진하는 방침이다. 또 파워트레인 부문 고용보장 방안, 산업 전환과 연계한 다양한 직무 전환 교육 등을 마련하기로 했다.


노조는 글로벌 수준의 생산 효율 향상과 품질 확보, 인력 전환 배치, 수요 대응을 위한 인력 투입비율 조정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현대차 노사는 미래산업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인적자원 개발 방안도 마련했다. 우선 생산현장 인력의 미래산업 관련 비전 제시 등을 위해 직무 전환 교육을 포함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하기로 했다.


제조솔루션·품질·연구개발 부문의 경우 미래산업 관련 능력 개발을 위한 성장 교육 시행 및 자격요건, 직무 경험 등을 감안해 순차적으로 직무 전환 기회를 부여하기로 했다. 또 국내공장과 연구소가 미래 신사업 성공의 선도기지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력하고 미래 신사업 관련 설명회를 매년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아울러 자동차 산업 환경 변화와 리스크 요인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노사 대표가 참석하는 '국내공장 대내외 리스크 대응 노사협의체'를 구성하고 분기마다 정례회의를 열어 미래차 산업 트렌드, 안전·생산·품질 지표 등을 공유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하기로 했다.



출처 : http://it.chosun.com/site/data/html_dir/2022/07/12/2022071200732.html

관련자료

 

댓글 1

깡칠이2님의 댓글

'글로벌 수준의 생산 효율 향상과 품질 확보, 인력 전환 배치, 수요 대응을 위한 인력 투입비율 조정 등에 적극 협력'  <= 부디 꼭 실천해서 발전하는,,, 내실 채우는... 소비자 만족도 향상을 도모하는... 미래 지향적인 모습을 보여주시길 기대합니다!
8 럭키포인트 당첨!

 

 

Total 2,764 / 1 Page
RSS
번호
제목
이름

최근글


새댓글


주간 회원 활동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