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

컨텐츠 정보

본문

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65,000달러에 팔린 샤킬 오닐의 F355 스파이더

최근 특별한 F355 스파이더가 경매에 올라와 눈길을 끕니다. 바로 왕년의 농구스타 샤킬 오닐이 타던 모델입니다. 오닐은 농구 이외에 음악과 자동차 애호가로 알려졌지요. 가수로도 활동한 바 있고, 그의 차고엔 언제나 값비싼 차들이 즐비합니다.


이번에 매물로 나온 1998년형 F355 스파이더입니다. 그를 포함해 총 4번의 주인이 가려졌던 차량으로 중고차 시장에서 흔히 말하는 1인 신조 매물은 아닙니다. 

 

바디는 영롱한 은빛의 아르젠토 뉘르브르크링(Argento Nürburgring, 101/C) 컬러이며, 키가 큰 오닐을 위해서 컨버터블 톱을 제거했답니다. 헤드라이트는 팝업식이고 섹시한 스쿠데리어 펜더 쉴드, 사이더 에어 인렛, 벤티드 데크 리드, 메시 리어 그릴 등을 적용했습니다.


보디에 어울리도록 실버 페인팅된 'Giovanna' 19인치 휠을 장착했고 피렐리 P 제로 타이어를 짝지었네요. 휠 안쪽으로는 실버 컬러의 브렘브 브레이크 캘리퍼가 보입니다. 앞이 6피스톤, 뒤는 4피스톤이에요.


실버와 블랙으로 칠한 투톤의 대시보드에 4스포크 디자인의 스티어링 휠이 달려 있고 계기판엔 200mph까지 표시한 속도계, 1만 RPM 회전계, 수온게이지, 기어 인디케이터 등이 표시됩니다. 오일압력과 연료게이지는 센터스택에 붙어 있네요.  


그 아래로 블루투스 기능을 갖춘 알파인 오디오가 있습니다. 누적 주행거리는 7,400마일(1만 1,909km) 정도며, 1997년 이후 13년간은 주행거리가 1,000마일(약 1,610km)도 늘지 않았다고 합니다. 차가 많으니 한 차종을 많이 탈 이유가 없었겠지요.


사킬 오닐의 키가 2미터 15cm 이상의 거구인지라 그의 차는 특별합니다. 몸집에 맞춰 커스터마이징해야만 하니까요. 이 모델도 보통의 F355와 다릅니다. 


시트는 애프터마켓 제품으로 교체했습니다. 실버와 블랙 투톤이고 헤드레스트에는 오닐이 좋아하는 슈퍼맨 로고가 붙어 있지요. 보통의 F355은 연료탱크가 시트 뒤쪽에 있는데 레그룸을 더 확보하기 위해 이를 프론트 트렁크로 옮겼다고 합니다. 관련해서 최근, 연료라인과 연료탱크 마운드 등도 교체했고요.


엔진은 V8 3.5리터(F129)로 최고출력 375마력을 냅니다. 지난해 1월 촉매컨버터를 비롯해 엔진 리빌딩 작업을 실시했고 배터리도 교체했습니다. 뒤축에 붙어 있는 트랜스액슬 방식의 기어는 전동유압식입니다. 동급의 로드카 중에서는 아마 저의 처음 쓰인 것으로 압니다.


미국에서 차량 사고팔 때 참고 자료로 쓰이는 카팩스(Carfax) 리포트에 따르면 이 차는 무사고입니다. 1998년과 2009년 사이에 스티어링 샤프트, 연료탱크, 연료 디스트리뷰터 리콜 내역이 있고요. 타이밍 벨트는 2013년(6,467마일)에 교환했으며 비슷한 시기에 클러치도 교환했습니다. 구입해서 별다른 투자 없이 그냥 탈 수 있는 컨디션이라는 거에요. 


오닐은 농구뿐만 아니라 음악과 자동차에도 상당히 많은 애정을 쏟은 인물입니다. MTV 프로그램을 통해서 자신의 F355를 소개한 영상도 있을 정도에요. 그런만큼 소장품에 대한 관심도 뜨거운데요. 이번 모델은 총 23번의 비딩을 거쳐 최종 65천달러에 낙찰되었습니다. 우리돈으로 치면 7천 100만원 정도에요. 동급 매물이 7만 달러를 조금 넘는 것을 보면 의외로 저렴(?)한 값에 팔렸는데요. 아마도 튜닝해서 그런 거 같습니다. 이런 차를 구매하는 고객들은 투자나, 재판매를 고려하는데 이때 튜닝한 차는 제값 받기 어렵다고 하네요. ^^ 



관련자료

댓글 1

공지글


최신 글


새 댓글


주간 회원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