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소리 카보네이도,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의 블랙 포스

오토스파이넷 2015-04-23 (목) 09:17 2년전 5136








undefined
 
럭셔리 튜너 만소리가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LP700-4를 이그조티카로 변신시켰다. 이름은 만소리 카보네이도(Mansory Carbonado). 안팎으로 카본 본연의 느낌을 강조해 더욱 공격적인 위용을 뽐낸다. 그러나 이러한 변신보다 더 중요한 것은 미드십으로 얹은 엔진의 파워 업! LP700-4의 V12 엔진에 2개의 터보를 붙여 최고출력을 1,233마력까지 끌어 올렸다. 덕분에 제로백은 2.6초로 0.2초 줄고 최고속은 380km/h로 30km/h 올랐다.

오토스파이넷 님의 튜닝카소개 최신글 [더보기]


 
 
지구여행자 2015-05-05 (화) 11:51 2년전
역시 만소리
주소 답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