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더슨 저머니, 페라리 스쿠데리아 16M 컨버전 키트 개발

2011-06-29 (수) 09:24 6년전 4698
































독일 튜너 앤더슨 저머니(Anderson Germany)가 페라리 F430 오너를 위해 특별한 제안을 했다. 즉, 자신의 F430이 좀 질리지만 하드코어 페라리 스쿠데리아 스파이더 16M(Ferrari Scuderia Spider 16M)을 기다릴 수 없는 오너를 위해 컨버전 키트를 내놓은 것.

페라리 스쿠데리아 스파이더 16M은 2008년 F1에서 16번의 컨트럭터즈 타이틀을 획득한 기념으로 499대만 한정생산된 모델이다. 앤더슨 저머니는 자신들이 개발한 컨버전 튜닝 키트를 이용하면 기본형 F430이 페라리 스쿠데리아 스파이더 16M만큼 하드코어적인 성능을 낼 수 있다고 주장한다.

프론트 범퍼와 리어 립스포일러, 사이드 실을 새로 만들었고 앞뒤 램프를 틴팅처리했다. 뿐만 아니라 그릴, 아웃사이드 미러, 디퓨저, 후드 아래 커버 등을 카본으로 만들었다. 외형변화보다 더 끌리는 것은 파워트레인의 업그레이드. 기본형 V8 4.3L 490마력 엔진의 출력을 569마력(PS)으로 끌어 올려 페라리 스쿠데리아 스파이더 16M(510마력)보다도 강력하다. 실린더 헤드와 흡배기를 개선하고 ECU 튜닝을 거친 결과다.

또 3단계로 높이 조절이 가능한 가변식 레이싱 타입의 서스펜션은 기본보다 약 29kg이나 가볍고 그 끝에 3피스 타입의 20인치 235(앞), 325(뒤) 시리즈의 타이어를 끼웠다. 알칸타라와 카본으로 마무리 지은 실내 분위기도 남다르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