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타이칸 생산량 연간 2만 대 수준이다





포르쉐가 올해 선보이고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판매할 EV 스포츠카 타이칸(Taycan)에 대해서 입을 열었다. 그에 따르면 연간 생산라인을 빠져나올 타이칸의 수가 2만 대에 이른다. 몇달 전 CNBC를 비롯해 몇몇 매체에서  4만 대 이야기가 나왔지만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다만, 2만 대는 아주 보수적이라는 것이 포르쉐의 공식적인 입장이다. 


대기수요가 상당하기 때문에 최소한 2만 대 이상은 생산하게 될 것이며 1년 뒤부터 다각적으로 생산량을 늘리기 위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2만 대만 하더라도 포르쉐 입장에선 상당한 목표치다. 지난해,  포르쉐의 판매량을 보면 911 시리즈가 총 3만 5,573대, 718 박스터와 카이맨이 2만 5,000대 수준이었다.참고로 전기차 시장의 리더 격인 테슬라 모델 S의 판매량은 4만 9천대 수준이었다. 


타이칸은 포르쉐의 다음 세대를 위한 첫 걸음이다. 미션 E 컨셉트를 토대로 만든 양산형 전기 4도어 버전으로 2개의 모터를 달아 최고출력 600마력을 낸다. 3.5초면 100km/h까지 가속할 수 있고, 200km/h까지 가속하는 데 12초면 충분하다.


또한, 라이벌과 달리 연속적인 출력 레벨을 이뤄 반복 가속해도 성능 저하가 거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1회 충전으로 달릴 수 있는 주행거리는 NEDC  기준 500km/h 이상으로 알려졌고 4분 만에 급속충전 후 100km 정도 달릴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가격은 9만 달러에서 14만 달러 사이에 세 가지 모델로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카이엔과 파나메라 중간 정도의 포지션이다.





오슬로 차량용 공기청정기 블랙 그레이스바스켓 자동차 트렁크 정리함, 블랙 오토반 퀵차지 3.0 듀얼포트 차량용 고속충전기, 블랙 신지모루 듀얼포트 차량용 USB 3.0 충전시거잭 + 메두사 3in1 멀티 충전 케이블 0.7m, 시거잭(혼합 색상), 케이블(블랙)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