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Q200 차명 렉스턴 스포츠로 결정하고 겉모습 공개

68e0ba7a769bc2759533e5bc58687637_1514899909_1548.jpg

 

쌍용자동차가 놀라운 상품성을 갖추고 SUV 시장에 완전히 새로운 바람을 몰고 올 것으로 기대되는 신차 Q200의 차명을 확정, 외관을 공개하고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쌍용차는 프로젝트명 ‘Q200’으로 개발해 온 신차명을 렉스턴 스포츠(Rexton Sports)로 확정 발표하고 외관 디자인을 공개했으며 2일 전국 판매 네트워크를 통해 사전계약을 시작한다. 


신차의 차명에는 쌍용차 SUV 라인업의 플래그십 모델이자 대한민국 프리미엄 SUV의 상징적 존재인 렉스턴의 브랜드 가치를 계승하고자 하는 의지가 표현되어 있다. 


쌍용차는 렉스턴 스포츠가 열정을 갖고 자신의 일에 프로답게 일하고 가족과 함께 레저를 즐기며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재미를 추구하는 소비자들이 꿈꿔온 스타일과 상품성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플랫폼을 비롯해 G4 렉스턴과 많은 요소를 공유하는 만큼 쿼드프레임을 기반으로 한 오프로드 주행성능과 안전성, 뛰어난 멀티미디어 성능 및 모바일 연결성(connectivity)을 제공한다. 


차동기어잠금장치(LD, Locking Differential)를 통한 우수한 험로탈출성능과 오픈형 데크가 제공하는 우수한 공간활용성은 렉스턴 스포츠만의 특장점으로 비교할 수 없는 감성적 만족감을 안겨 줄 것이다. 


렉스턴 스포츠의 판매 가격은 트림 별로 △와일드(Wild) 2350~2400만원 △어드벤처(Adventure) 2600~2650만원 △프레스티지(Prestige) 2750~2800만원 △노블레스(Noblesse) 3060~3090만원 수준에서 정해질 계획이다. 9일 출시 행사를 통해 시장에 선보이고 판매를 시작한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