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그랜드 체로키, 美 오토퍼시픽 ‘2017 이상적인 차’ 선정

91e7cd96a37b53caec08446e2991fbbc_1503921469_7054.jpg
 

피아트 크라이슬러 코리아(대표 파블로 로쏘)는 지프 그랜드 체로키가 미국 자동차 전문 리서치 그룹인 오토퍼시픽(AutoPacific)의 ‘2017 이상적인 차 어워드(2017 Ideal Vehicle Award, 중형 SUV 부문)’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지프의 프리미엄 SUV인 그랜드 체로키는 7년 연속 ‘이상적인 차 어워드’를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오토퍼시픽의 ‘2017 이상적인 차 어워드’는 2016년식 및 2017년식 신차를 구입한 소비자 약 6만 5천여 명을 대상으로 승차감과 핸들링, 실내 공간, 안전 사양, 동력 및 가속 성능, 기술 등 15개 주요 항목에 대해 조사한 결과에 따라 수상자를 결정했다.

 

지프 그랜드 체로키가 7년이나 연속으로 이상적인 차 어워드를 수상한 것은 탁월한 디자인과 온/오프로드 성능, 폭넓은 제품 라인업 등이 높은 평가를 받고 있기 때문이다.

 

SUV 중 가장 많은 상을 수상하며 프리미엄 SUV의 기준을 제시해 온 지프 그랜드 체로키는 최강의 오프로드 성능뿐만 아니라 고품격의 온로드 주행 성능, 높은 인테리어 감성 퀄리티, 사용자 친화적인 기술, 동급 최고의 안전 및 편의 사양을 탑재한 최고의 프리미엄 SUV이다.

 

특히, 지프의 독보적인 쿼드라 리프트(Quadra-Lift®) 에어 서스펜션 시스템과 셀렉-터레인(Selec-Terrain™) 지형 설정 시스템, 44.1:1의 크롤비(crawl ratio) 등은 동급 최강의 오프로드 성능을 가능하게 한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