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 유로6C 적용 ‘MAN TG New’ 로드쇼 진행





만트럭버스그룹(MAN Truck & Bus AG)의 한국법인인 만트럭버스코리아(주)가 13일을 시작으로 이 달 23일까지 주말을 제외한 9일 동안 서울, 경기, 대전, 광주, 대구, 부산, 제주 등 전국 28여 개 지역에서 고객들을 대상으로 로드쇼를 진행한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이번 로드쇼에서 지난 3월 ‘2017서울모터쇼’를 통해 아시아 최초로 국내 시장에 선보인 유로6C 라인업인 ‘MAN TG New’ 중 신형 TGX 트랙터와 TGS 대형 카고 및 TGM 중형 카고 트럭 제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MAN TG New 는 기존 유로6 이후 한층 엄격해진 엔진 배출가스 규제인 유로6C 기준을 모두 충족한다. 뿐만 아니라, 내·외관 디자인과 엔진 성능도 한 단계 강화되어 친환경적이면서도 높은 출력과 효율을 자랑한다.

 

MAN TG New 에 장착된 디젤엔진 2종은 모두 기존 유로6 대비 각각 20마력 및 200 NM토크가 향상됐다. 특히 D38 인라인 6기통 15.2리터 디젤엔진은 최대 640마력의 고출력 엔진으로, 최대 2,500 바(bar) 차세대 고압 연료분사 시스템에 2단계 배기 터보차저와 별도 냉각 회로 시스템을 탑재했다. D26 12.4리터 디젤엔진 또한 RPM이 낮은 구간에서도 완벽한 성능을 자랑하는 고효율 유로6C 엔진으로 고압연료분사, 배출가스환원장치, SCRT필터 등의 첨단 기술이 적용됐다.

 

제품 디자인은 만(MAN) 특유의 간결하고 선이 굵은 역동적인 외관을 유지하면서, 공기역학적 효율성과 심미성을 고려해 라디에이터그릴을 새롭게 표현했다. 또한 ‘MAN 라이언’ 엠블럼에 하이글로시 블랙 배경을 적용, 세밀하면서 고급스러운 느낌을 강조했다. 인테리어 메인 컬러로는 ‘샌드 베이지’를 선택하여 캡 내부를 산뜻하고 넓게 표현했으며, 스티어링 휠에도 ‘MAN 라이언’ 엠블럼을 새로 추가했다.

 

전국을 순회하는 이번 로드쇼는 고객들이 가까운 지역에서 최신 유로6C 트럭을 체험해볼 수 있도록 ‘찾아가는 전시회’의 성격을 띄는 행사로 진행된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로드쇼 현장에 차량 전시 외에도 고객과 긴밀히 소통할 수 있는 별도 공간과 전문 인력을 배치해 차량 상담을 진행하는 등 고객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듣는다는 계획이다.

 

막스 버거(Max Burger)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전국 각지의 고객들이 우리의 최신 기술이 집약된 MAN TG New 의 우수한 품질을 직접 눈으로 보고, 몸소 체험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는 차원에서 이번 로드쇼를 진행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고객과의 소통 접점을 지속적으로 강화 및 확대하여 이들에게 보다 만족스러운 제품을 제공하고, 국내 시장 경쟁력을 더욱 높이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올해 하반기 중 일반 고객 대상으로 다양한 제품들의 시승회를 개최하는 등, 고객들의 긍정적인 제품 경험을 확산하여 브랜드 인지도는 물론 신뢰도를 한층 강화하기 위한 마케팅 활동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