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아우토 트로피 2016’ 7개 부문 석권

27fd7fa229bf36c70bbb2e5b745660cc_1480996040_244.jpg
 

아우디 코리아(사장: 세드릭 주흐넬)는 독일의 저명한 자동차 전문 매거진 ‘아우토 자이퉁(Auto Zeitung)’ 주관으로 전 세계 독자들이 선정하는 ‘아우토 트로피 2016(Auto Trophy 2016)’에서 아우디 A1, A5 스포트백, Q2, Q5, Q7 모델이 세그먼트 별 1위를 차지하는 등 아우디가 총 7개 부문 1위를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고 밝혔다.

 

‘아우디 A1’은 경차/소형차 부문에서 29.6%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고, ‘아우디 A5 스포트백’은 중형차 부문에서 26.1%로 최고 득표수를 얻었다. SUV 부문에서는 ‘아우디 Q2’가 28.1%(25,000 유로 이하 SUV 부문), ‘아우디 Q5’가 28.2%(50,000 유로 이하 SUV 부문), ‘아우디 Q7’이 21%(인터내셔널 럭셔리 SUV 부문)를 득표하면서 모델 3대가 가격대별로 나란히 1위를 차지했다. 더불어 아우디는 ‘베스트 디자인’ 부문에서 15.5%의 득표율을, ‘베스트 브랜드’ 부문에서 18%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각각 1위 브랜드로 선정되어 ‘아우토 트로피 2016’ 후보들 중 트로피 최다 수여 브랜드에 등극했다.

 

루퍼트 슈타들러 아우디 AG 회장은 “여러 부문에서 수상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이는 아우디 제품에 대해 전 세계 고객들로부터 인정 받은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아우디 기술전략 2025(Audi. Vorsprung.2025)’를 기반으로 아우디 특유의 스포티함, 디자인 감성 그리고 효율성과 커넥티비티 기술까지 갖춘 차량을 통해 고객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아우토 트로피’는 올해로 29회를 맞았다. 이번 투표에는 전 세계 60,000여명의 독자들이 참여했으며 총 24개 부문에 걸쳐 트로피가 수여됐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