닛산 맥시마, 美 모터위크 ‘최고 스포츠 세단’ 선정



한국닛산은 자사 최고급 스포츠 세단 맥시마(Maxima)가 ‘美 2016 모터위크 드라이버스 초이스 어워드(2016 MotorWeek Drivers’ Choice Award)’에서 ‘최고 스포츠 세단(Best Sport Sedan)’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1983년 시작된 ‘모터위크 드라이버스 초이스 어워드’는 매년 성능, 기술, 효율, 실용성 등을 객관적인 소비자 입장에서 평가, 부문별 최고 자동차를 발표한다.

 

올해 시상에서 닛산 맥시마는 ‘최근 몇 년간 경험한 세단 중 가장 흥미롭고 자극을 주는 모델’이라는 평가를 얻으며 최고 스포츠 세단의 영예를 안았다. 모터위크의 수석 총괄 프로듀서 겸 진행을 맡고 있는 존 데이비스(John Davis)는 “맥시마는 전륜 구동과 무단 변속기(CVT)의 조합에도 불구, 진정한 스포츠 세단으로서의 퍼포먼스를 구현했다”고 극찬했다.

 

8세대 맥시마는 미국 워즈오토(WardsAuto) 역사상 10대 엔진 최다 선정(15회) 기록을 갖고 있는 3.5L 신형 VQ 엔진을 탑재, 최고출력 303마력의 강력한 성능을 뿜어낸다. 이 엔진은 기존 대비 약 61% 개선된 부품을 사용해 성능은 물론, 효율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최근 발표된 워즈오토 ‘2016 10대 엔진’에도 이름을 올렸다. 

 

이번 수상에 대해 한국닛산 타케히코 키쿠치(Takehiko Kikuchi) 대표는 “오랜 전통과 공신력을 인정받는 모터위크로부터 닛산을 대표하는 최고급 스포츠 세단 맥시마의 수준 높은 성능과 가치를 인정받게 돼 영광”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맥시마는 지난해 10월 아시아 최초로 국내 출시 후 초도 물량이 모두 판매되는 등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이에 한국닛산은 지난 12월부터 대기 기간에 따라 매달 30만원 상당의 주유 상품권을 누적, 맥시마 등록 시점에 고객에게 일괄 지급하고 있다. 여기에 정부의 개별소비세 한시적 인하 방침에 따라 올 6월까지 40만원 인하된 가격에 구매 가능하다. 2월 현금 구매 고객에게는 100만원 상당의 주유 상품권 혜택도 마련됐다.

 


핫라인 마이애미 이름으로 검색 2016-02-16 (화) 11:51 3년전
요즘 일본차들 디자인이 적응 안됩니다 ㅋ저런 디자인은 차라리 (특히 닛산 의 부메랑인가 뭔가 하는) 완전 스포츠카 에나 어울리지 세단이나 SUV 에 는 어울리지 않는데 말이죠... 괜히 조잡해 보이기만 하고 (어디 까지나 개인 생각 입니다 ㅎ 이해 바랍니다.)
주소 답글
 
 
no_profile 쿰페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6-02-16 (화) 13:56 3년전
아무래도 브랜드 인지도가 유럽 메이커에 밀리다보니 강한 인상을 주고자 노력하는가 봅니다
저도 별로인데
주소 답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