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터보 엔진 단 신형 LS 세단 공개

오토스파이넷 2017-01-12 (목) 22:24 1년전 4090

7904d4cdd5a8247fd5177623c7f74e23_1484227418_0861.jpg
 

렉서스가 2017 북미오토쇼에 새로운 기함 LS를 공개했다. 1989년 1월 같은 무대에 선 초대 LS가 고급스러움과 차분함으로 어필했다면 신형 LS는 다이내믹한 스포츠 세단의 실루엣을 자랑한다.

글로벌 무대에선 5세대 일본에서만 보면 2세대에 해당하는 모델로 4세다가 2006년 데뷔했으니 거의 10년 만에 나온 풀 체인지 모델이다.

신형 LS는 토요타가 새로 개발한 GA-L 플랫폼으로 개발되었다. 전통적인 세단에 쿠페 스타일을 가미해 낮고 넓은 분위기다. 프런트에서 리어까지 날카로운 선과 면이 주류를 이룬다. 

실내는 수평 기조의 계기판과 도어 트림을 자연스럽게 연결한 형태로 안정감을 추구했다. 쿠페스타일로 지붕을 낮추긴 했지만 패키징을 최적화해 뒷좌석도 현행보다 넉넉하게 뽑아냈다. 

파워트레인에서 눈에 띄는 점은 시리즈 모델 중 처음으로 터보 엔진이 더해졌다는 것. LS460의 뒤를 잇는 LS500에 쓰였는데 V6 3.5리터 직분사 가솔린 트윈 터보로 최고출력 421마력, 최대토크 61kgm를 낸다. 현행 LS460의 V8 4.6리터 자연흡기 엔진보다 배기량은 줄었지만 최고출력은 30마력, 최대토크는 10kgm 가까이 더 강력하다. 엔진은 10단 자동만 가능하다.


자동차를 좋아하는 모든 분들과 함께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오토스파이넷 님의 새차소개 최신글 [더보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