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초 페라리의 아버지 캔 오쿠야마, Kode57 공개

오토스파이넷 2016-08-22 (월) 21:07 1년전 4036

86b3fca85f998e7282ca65f34cd5dd12_1471867643_9939.jpg
 

피닌파리나에서 엔초 페라리를 그리며 스타 디자이너 반열에 오른 캔 오쿠야마(KEN OKUYAMA)가 2016 몬터레이 카 위크를 통해 'Kode57'이란 새로운 프로젝트 결과물을 선보였다.

2인승 로드스터 형태로 엔초 페라리 특유의 뾰족코를 새롭게 해석해 담았다. 페라리 250 테스타로사, 재규어 XKSS 등 자동차 역사상 가장 뛰어난 레이싱카와 명차들이 탄생한 1957년을 기념하기 위해 차명에 57을 붙였고 디자인도 당시의 명차들에서 영감을 얻었다.

파워트레인과 섀시는 페라리 599 GTB의 것을 활용한 듯 보인다. V12 자연흡기로 최고출력 600마력 정도를 내지만 오너의 선택에 따라 더 높은 출력도 가능하다. 서스펜션은 페라리 튜너로 명성이 자자한 노비텍 로쏘에서 세팅했다. 가변식으로 프런트 쪽의 높이를 45mm까지 조절할 수 있다. 한편, 캔 오쿠야마측은 이 모델을 5대 한정으로 생산하겠다고 밝혔다.

자동차를 좋아하는 모든 분들과 함께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오토스파이넷 님의 새차소개 최신글 [더보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