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전기 SUV 모델 X 공개

오토스파이넷 2015-10-01 (목) 07:13 2년전 6982








































































































































































undefined
 
테슬라 모터스가 세단에 이어 SUV까지 영역을 확장했다. 2012년 처음 공개된 모델 X(Model X)의 컨셉을 완성체로 만들어 9월 30일 공개한 것.

윙 도어를 비롯해 전체적으로 컨셉트 모델의 디자인을 그대로 가져왔다. 실험적인 행보를 마다하지 않는 테슬라다운 시도다. SUV지만 공기저항계수(Cd) 0.24의 매끄러운 보디를 자랑한다. 

실내는 오너의 선택에 따라 6인승(2+2+2)과 7인승(2+3+2)으로 갈리며 옵션으로 운전자와 동반자의 머리까지 이어지는 대형 윈도실드를 제공한다. 

파워트레인은 90D와 P90D의 2가지 형태로 나뉜다. 두 가지 모델 모두 리튬이온 배터리를 승객석 바닥에 깔아 무게 중심을 낮췄고 AWD로 움직인다. 259마력짜리 모터 2개로 움직이는 90D의 0-97km/h 가속시간은 4.8초, 항속거리는 414km를 나타내고 고성능인 P90D는 259마력 모터(앞)와 503마력 모터(뒤)를 결합해 0-97km/h 가속시간 3.8초(루디크로스(Ludicrous) 스피드 옵션의 경우 3.2초)의 순발력을 자랑한다. 

테슬라 모델 X는 지금부터 주문 가능하지만 고객 인도는 내년 하반기부터 이뤄질 전망이다. 값은 P90D 시그너쳐 시리즈가 13만2,000달러부터 시작한다.
    
자동차를 좋아하는 모든 분들과 함께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오토스파이넷 님의 새차소개 최신글 [더보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