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강의 포스,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LP750-4 SV

오토스파이넷 2015-03-15 (일) 23:47 3년전 6694












































































undefined
 
수퍼카들의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는 가운데 람보르기니가 2015 제네바 모터쇼에 극강의 포스를 자랑하는 아벤타도르 LP750-4 SV(Lamborghini Aventador LP 750-4 SuperVeloce)를 공개하며 마니아들을 즐겁게 했다.
이태리어로 초고속을 뜻하는 '수퍼벨로체'란 이름에 걸맞게 기본형보다 무게를 줄이고 출력을 높인 것이 특징. 매트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을 생략하고 카본 소재를 좀 더 써 50kg의 무게를 덜어냈으며 V12 6.5리터 자연흡기 엔진의 최고출력은 750마력(PS)으로 올랐다. 배기 시스템의 저항을 줄이고 사운드를 조금 더 맹렬하게 풀어 놓았으며 정지상태에서 2.8초 만에 100km/h에 도달하고 최고속은 350km/h에 달한다. 
단순히 출력만 높인 것이 아니라 디자인과 기술적인 부분에서 몇몇 개선이 이뤄졌다. 트랙 주행에 중요한 요소로 작용하는 에어로다이내믹 스타일링을 개선해 다운포스를 170% 강화했다. 전동기계식 스티어링 시스템을 SV 전용으로 세팅했고 단조 휠은 앞 20인치, 뒤 21인치가 기본이고 옵션으로 센터 록 시스템을 제공한다.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LP750-4 SV의 판매는 올 봄 유럽을 시작으로 이뤄지며 대당 값은 32만7,190유로(약 3억 9,212만원)에 이른다.
 
자동차를 좋아하는 모든 분들과 함께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오토스파이넷 님의 새차소개 최신글 [더보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