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 F-TYPE 프로젝트 7 250대 한정판

오토스파이넷 2014-06-26 (목) 21:03 3년전 14044
























































undefined
 
역대 재규어 양산 모델 중 가장 빠르고 가장 강력한 모델이 등장한다. 현지시간 26일, ‘2014 굿우드 스피드 페스티벌’에서 최초로 공개되는 재규어 ‘F-TYPE 프로젝트 7’은 재규어 랜드로버 스페셜 오퍼레이션 팀이 선보이는 첫 번째 고성능 차량으로 250대 미만으로 한정 생산되며 모두 수제작된다.
 
지난 6월 신설된 재규어 랜드로버 스페셜 오퍼레이션 팀은 두 브랜드의 고성능 양산 모델, 맞춤 차량, 리미티드 에디션 모델의 개발과 생산을 총괄한다. 첫 번째 모델인 F-TYPE 프로젝트 7은 웨스트 미들랜즈의 최신 테크니컬 센터에서 만들어질 예정이다.
 
재규어의 빛나는 레이싱 헤리티지는 F-TYPE 프로젝트 7에 고스란히 녹아들었다. F-TYPE 프로젝트 7의 이름은 통산 7번에 걸친 재규어의 르망 우승을 기념하는 의미이며, 차체 디자인은 올해 탄생 60주년을 맞이한 전설적인 레이싱카 D-type에서 영감을 얻었다.
 
2인승 컨버터블 스포츠카인 F-TYPE 프로젝트 7은 역대 출시된 재규어 양산 모델 중 가장 빠르고,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 F-TYPE R 쿠페에 탑재된 심장과 동일한 5.0리터 V8 가솔린 엔진은 특별한 튜닝을 통해 최고 출력 575마력, 최대 토크 69.3kg.m의 강력한 파워를 바탕으로 정지상태에서 단 3.9초 만에 100km/h에 도달한다.
 
D-type을 계승한 F-TYPE 프로젝트 7의 디자인은 재규어의 풍부한 레이싱 전통과 새롭고 혁신적인 F-TYPE의 라인이 균형 있게 조화됐다. F-TYPE의 핵심 하트라인은 유지됐으며, D-type의 독특한 디자인 특징은 운전석 헤드 레스트 뒤의 페어링, 프론트 범퍼에서 찾아볼 수 있다.
 
카본 파이버로 마감된 디자인 디테일은 디자인 요소를 풍부하게 하는 동시에 공기 역학성을 향상시켰다. 카본 프론트 스플리터, 사이드 스커트, 리어 데크 등으로 F-TYPE 컨버터블 대비 177% 높은 다운 포스를 이뤄냈다.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제작되는 F-TYPE 프로젝트 7은 인테리어에 더욱 특별함을 더했다. 운전석과 조수석 사이에 자리한 고유 일렬 번호와 재규어 디자인 총괄 디렉터 이안 칼럼의 서명이 각인된 명판은 희소성을 부각시킨다. 버킷 시트는 레이싱 스타일의 다이아몬드 패턴 스티치로 마감됐으며 전용 트레드 플레이트에는 프로젝트 7 로고를 넣었다.
 
F-TYPE 프로젝트 7은 한국이 포함된 아시아 태평양 시장을 비롯해 유럽, 러시아, 브라질, 북미 지역에서 출시하며 2015년 중반부터 고객에게 인도될 예정이다.
 
 
자동차를 좋아하는 모든 분들과 함께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오토스파이넷 님의 새차소개 최신글 [더보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