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ZOOT 1 0 17630
안녕하십니까! 자동차 감성칼럼니스트 주트 인사드립니다.제네시스 시리즈 칼럼 2부의 주제는 곧 출시를 앞 두고 있는 "제네시스 G80"가 되겠습니다.자자자, 오늘도 그럼 한번.. 불태워 볼까요!?내가 있었기에 제네시스 브랜드가 탄생할 수 있었다는 자부심, G80성공적인 1세대 제네시스의 뒤를 이어, 바톤을…
ZOOT 12 0 39802
안녕하십니까! 자동차 감성칼럼니스트 주트 인사드립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체크엔진이 뜨는 원인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체크 엔진이 떴다구요? 왜 떴는지 알아 보자구요!운전 중에 난데없이 계기판에 출현한 노란 불빛, 다름 아닌 체크엔진(엔진 경고등)이 떠 버린 것.이 경고등이 떠 버리면 마치 악몽과도 같지요. 도대체 차에 무…
ZOOT 3 0 15772
안녕하십니까! 자동차 감성칼럼니스트 주트 인사드립니다.이번 포스팅부터는, 현대의 프리미엄 독자브랜드 "제네시스"에 관한 시리즈 칼럼으로 총 5부작으로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주트는 이번에 진행하게 될 첫 시리즈 칼럼에서, 제네시스 브랜드에 낱낱히 파헤치고 적나라하게 까발릴 것은 까발리며, 해당 브랜드에 대한 모든…
ZOOT 2 0 11871
 안녕하십니까! 자동차 감성칼럼니스트 주트 인사드립니다.금일 칼럼은 중형차 시장 석권을 노리는 쉐보레의 "신형 말리부"에 대해 진행해 보도록 하겠습니다.2016 쉐보레 올 뉴 말리부   "올 것이 왔습니다."현재 국내 중형차 시장은, 터줏대감 소나타와 그를 맹추격하고 있는 SM6의 혈전으로,&n…
ZOOT 1 0 10399
안녕하십니까! 자동차 감성칼럼니스트 주트 인사드립니다.이번 칼럼은, 새로운 포르쉐의 얼굴 "718"에 대해서 진행해 보도록 하겠습니다."필자의 주관이 들어감"을 미리 알려드립니다. 새로운 박스터, "718"이라 불리우다.새로 공개된 포르쉐 718 박스터는 매니아들을 여러모로 충격에 몰아 넣었다. 가장 먼…
ZOOT 1 0 5465
 안녕하십니까! 자동차 감성칼럼니스트 주트 인사드립니다^^금일 칼럼은, 세간에 화재가 되고 있는 현대 아반떼 스포츠에 대해 진행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필자의 주관이 개입될 수 있으니, 이 점 참고하시고 구독해 주신다면 감사하겠습니다.두둥... 고성능 브랜드의 야심을 드러낸 현대의 전략모…
ZOOT 1 0 7249
안녕하십니까! 자동차 감성칼럼니스트 주트 인사드립니다^^금일 포스팅은, 소나타가 10여년을 주름 잡아왔던 중형차 시장에 과감하게 도전장을 내던진 삼성의 신예 "SM6"에 대한 소개및 향후 중형차 시장에 대한 전망을 이야기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필자의 주관이 들어갈 수 있다는 점을 참고하셔서 읽어 주시기 바랍니다. &nbs…
ZOOT 1 0 6821
 랜드로버 레인지로버의 후면 모습   파워트레인은 V6 3000cc 디젤, V8 4400cc 디젤엔진과 V8 5000cc 가솔린엔진을 심장으로 각각 258마력/61.2토크 ... 339마력/71.4토크 ... 510마력/63.8토크의 힘을 자랑합니다. 경쟁자들에게 크게 밀리지 않는 힘을 가지고 있지만, 레인지로버에게는 퍼포먼스보다 더욱 확실…
ZOOT 0 0 2696
안녕하십니까! 자동차 감성칼럼니스트 주트(ZOOT) 인사드립니다.   금일 칼럼은, SUV 제왕이라 불리우는 랜드로버 레인지로버를 향한 두 거물.. "벤틀리 벤테이가, 마세라티 르반떼"의 도전을 주제로 진행을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필자의 주관이 개입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여 읽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nbs…
박태수 0 0 51278
  1902년 독일 엔지니어인 Otto Schulze는 에디커런트(Eddy Current; 와전류)를 이용한 속도계(Speedmeter)를 가지고 특허를 획득하였다. 이것이 자동차에 계기판이 사용되는 첫번째 단초라고 할 수 있다. 사실 자동차 발달사 초기에는 자동차 속도라는 것이 보잘 것 없었으므로 운전자들은 속도를 측정한다는 것에 별 관심을 보이지 않았다고 …
목록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