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8단 듀얼 클러치 하반기 양산

쿰페르트 2019-02-28 (목) 15:33 2개월전 717






현대차 벨로스터 N은 아직 수동변속기만 가능합니다. 현대차에선 워낙 마니아성이 짙은 모델이라서 수동을 먼저 공개했다고 말하고 있지만, 사실은 스포츠 모델에 쓸 적당한 자동변속기가 없기 때문이라는 것이 올바른 이유일 겁니다. 


쏘나타나 그랜저에 쓰는 토크 컨버터 방식의 자동변속기를 스포츠 모델에 썼다가는 칭찬보다 비난들을 게 뻔하고, 아반떼 스포츠를 비롯한 몇몇 모델에 쓰고 있는 건식 7단 DCT는 고성능 모델의 강력한 토크를 견딜 수 없기 때문에 불가능합니다. 


하지만, 이제 벨로스터에서도 자동 변속기를 선택할 수 있게 됩니다. 정확히는 수동 기반의 듀얼 클러치를 쓰는 자동이죠. 즉, 구조는 수동변속기 형태인데 2개의 클러치가 번갈아가며 스스로 동력을 연결하고 끊는 똑똑한 변속기입니다. 


이 변속기가 현대차에게 왜 중요하나면 실제 판매량으로 직결될 가능성 때문이에요. 아직도 손맛을 좋아하는 마니아들이 있긴 하지만, 그보다 훨씬 많은 고객이 자동변속기를 원하니까요. 


현대 호주 법인 제품 기획 수석 매니저인 ‘Andrew Tuitahi’에 따르면 오는 연말쯤 8단 습식 듀얼 클러치 변속기가 나옵니다. 익명의 관계자의 입을 통해 지금 라인을 깔고 있다는 소식도 들립니다. 


현대차는 전륜구동용 변속기와 후륜구동용 변속기를 모두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중에서 하반기 데뷔 확정인 변속기는 전륜구동용 8단 DCT입니다. 가장 먼저 i30 N과 벨로스터 N에 쓰이고 신형 쏘나타 고성능 버전과 K5 고성능 버전, 투싼 고성능 버전에 차례로 적용할 계획이랍니다. 


얼마 전에는 기아 쏘렌토 테스트카에 8단 DCT를 달고 테스트하는 장면이 카메라에 잡히기도 했죠. 제네시스 모델에 들어갈 후륜구동용 8단 듀얼에 대해선 아직 정확한 일정이 알려지지 않은 상태입니다. 

개발은 완료한 상태이고 세부 세팅과 밸런스에 초점을 맞추고 있답니다. 종종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보이는 현대차 미드십 프로토타입이 테스트로 쓰인다네요. 이 테스트카의 출력은 400마력 정도인데 이런 고출력과 높은 토크까지 테스트하고 있다는 설명입니다. 


참고로, 듀얼클러치를 단 i30 N과 벨로스터 N의 출력이 수동 변속기 모델보다 조금 높을 것이라는 루머도 나왔죠. 그에 따르면 300마력을 조금 웃도는 출력을 기대할 수 있겠네요.


여러모로 올 하반기와 내년 상반기는 현대차에게 아주 중요한 시기가 될 듯합니다.



 
 
오토스파이넷 2기 운영진입니다.
앞으로 많은 자료 올리겠습니다 ^^

제 블로그는 http://weeklyca.blog.me/

쿰페르트 님의 고수열전 최신글 [더보기]


▶ 베풀에 도전하세요 

베풀에 선정되시면 스타벅스 커피 쿠폰을 드립니다.

추천 5개면 베풀이 되는 마법 같은 이벤트

▶ 베풀에 도전하세요 


웁스 2019-02-28 (목) 15:51 2개월전
늘 좋은 글 감사하게 보고 있습니닷 ㅎ
     
     
 
 
쿰페르트 2019-03-01 (금) 22:02 2개월전
[@웁스] 좋게 봐주셔서 힘이 나네요 ^^ 감사합니다
RTR 2019-02-28 (목) 23:54 2개월전
수동만 있는게 뭔가 진짜 마니아들을 위한거 같고 그랬는데 현대 입장에서는 무조건 많이 팔아야 하니 결국 나오는군요 ㅋ
조만간 보험료 수직 상승 할듯
     
     
 
 
쿰페르트 2019-03-01 (금) 22:02 2개월전
[@RTR] 8단  DCT 초기 버전의 완성도가 어느정도일지 궁금하네요.
 
 
소리꾼 2019-03-11 (월) 13:03 2개월전
후륜용은 완성도가 어느정도일지
스팅어나 지70에도 기대해봅니닷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